[햇빛편지] 묵상-박부민 편집국장

0
42

묵상

이끼 낀 나무에
기대어 눈을 뜬다

해거름
야윈 내 그림자 데리고
먼 길 돌아 나오는
숲 바람

큰고니 날개로
물 위를 스치며
딱 한마디
쓰고 가신다

잠잠하라

 

박부민 국장 nasaret2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