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가며 섬기며] 선교 협력의 작은 섬김_배승훈 목사...

살아가며 섬기며 선교 협력의 작은 섬김 배승훈 목사(포항주안교회)   안타까운 건 “우리가 할 수 있는 게 뭔데?”라는 생각에 머물러 있는 것이다 선교사로서 갖추어야 할 준비가 여럿이 있다. 선교적 소명은 말 할 것도 없고 그에 필요한 훈련 또한 잘 준비 되어야 한다는 것은 기본 중에 기본이다.  코로나19 사태는 많은 것을 변화시키고...

[은혜의 뜨락] 돌감람나무가 참 감람나무 되어_김현숙

돌감람나무가 참 감람나무 되어 - 접붙임의 은혜로 천국을 거닐다 김현숙 전도사(나룻배터 선교회장, 송월교회)   아름다운 빛깔의 꽃처럼 접붙임의 은혜로 귀한 열매를 맺는 식구이길 소원하며 남편을 추모한다   가을은 언제나 가슴 한 편 멍울을 지우고 그리움을 담아 두는 추억의 상자를 꺼내게 하는 계절이 된 지도 벌써 10년째다...

[에세이] 다람쥐야 미안해_ 박순옥 작가

에세이 다람쥐야 미안해 박순옥 작가 (시인, 수필가) 문화생활이라는 미명으로 저지른 탐욕과 죄악의 흔적들은 수많은 다람쥐들을 슬프게 만든다   가족들이 직장으로 학교로 떠나고 난 뒤의 집안은 마치 폭풍이 지나간 다음처럼 어지럽다. 여기저기 널려진 옷가지와 열린 신발장, 식탁 위의 식기들과 아무렇게나 널브러진 이부자리 등 무엇 하나 제자리를...

|105회 총회 참관기| 어려운 여건 속의 특별한 총회...

105회 총회 참관기   어려운 여건 속의 특별한 총회   <이용세 목사 | 율하소망교회>   코로나 사태는 참 많은 것을 바꾸어 놓았다. 제105회 총회도 예외는 아니었다. 미증유의 화상회의로 진행되었다. 총회원이 한 자리에 없는 총회였다. 모두 처음 해보는 것이어서 많은 것이 생소하고 낯설었다. 참여자들은...

|105회 총회 참관기| 처음 참석한 총회가 화상총회 ...

105회 총회 참관기   처음 참석한 총회가 화상총회   <김갑현 목사 | 진성교회>   매년 2박 3일 개최되는 총회가 코로나19로 인해 1박 2일로 수정되었고 얼마 지나지 않아 또 다시 4시간 화상회의로 수정되었습니다. 저로서는 처음 참석하는 총회인지라 2박 3일 전 과정을 통해 경험하고 배울 수 있었으면...

|105회 총회 참관기| 비상상황에서의 아쉬운 부분을 ...

105회 총회 참관기   비상상황에서의 아쉬운 부분을 거울삼자   <박재균 목사 | 더사랑교회>   코로나19로 인해서 우리 사회는 전에는 안 해 본 많은 것들을 경험했다. 현장예배가 숫자에 대한 제한을 받았기에, 궁여지책으로 50명씩 여러 차례 나누어서 예배를 드렸고, 이것도 여의치 않자 이제는 영상예배를 ...

|긴급 신학논단| 개혁교회의 율법과 언약 이해 _ 이남...

긴급 신학논단   그리스도께서 나를 위해 이루신 모든 순종 - 개혁교회의 율법과 언약 이해   <이남규 교수 | 합신, 조직신학 | 시은교회 협동목사>   첫 행위 언약으로, 완전하며 개인적인 순종을 조건으로, 아담과 아담 안의 후손들에게 생명이 약속되었다 그리스도의 수동적, 능동적 순종은 별개로 분...

|에세이| “방이 없습니다”-합신...

에세이   “방이 없습니다” - 합신을 은퇴하면서   <조병수 교수 | 합신, 신약학>   학교는 다음 세대의 교회를 책임질 인물을 길러 주고 교단은 학교를 신뢰하고 적극 후원해 주기를   여름 방학이 한창일 때, 개강하면 학교 연구실로 찾아뵙겠다는 누군가의 말에, 다음 학기부터는 학교에 내...

|살아가며 섬기며| “선생님, 혹시 교회 다...

살아가며 섬기며   “선생님, 혹시 교회 다니십니까?”   <김병권 목사 | 더미소교회>   그나마 교회 다니는 사람들이 진실되고 괜찮은 사람이라고 인식된 듯해 뿌듯하다   지난 2018년 교회를 개척할 장소를 찾고 있었을 때의 일입니다. 비신자를 자연스럽게 접촉하여 섬기는 작은도서관을 통한 ...

|말씀 묵상| 취할 때와 놓을 때를 아는 지혜 _ 박동...

말씀 묵상   취取할 때와 놓을 때를 아는 지혜 (출 29:29-30)   <박동근 목사 | 안양 한길교회>   모든 소유권이 하나님께 있어 우리의 생은 맡겨진 것이고 하나님께서 의도하신 목적을 위해 주신 것 교회와 성도들은 하나님과 말씀을 수종드는 청지기적 원리를 영육간의 모든 영역에 적용해야 한다 ...

핫클릭

교단

교계

좌담 인터뷰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