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빛편지] 대숲 바람_박부민 편집국장

0
45

 

대숲 바람

 

눈보라 버틴 뿌리들의 울음과

댓잎 아카펠라 화음이

생성한 숲 바람

마디마디 새 숨 불어 넣고

속속 젖어 들어 반짝이는 빛 물결

어둑히 찌든 기억을 씻어 내며

온 산에 솟구쳐 퍼져 가네

흔들려도 잠시만 흔들리다

다시 함께 청청 일어서는

푸른 사람들의 벅찬 메아리

 

 박부민 국장 nasaret2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