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절연합예배 4월 1일 연세대서

0
27

올해 부활절연합예배 4월 1일 연세대서

교단장 중심으로 진행.. 설교자는 추후 발표

 

올해 한국교회 부활절연합예배가 오는 4월 1일(주일) 오후 3시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열린다.

2018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위원회(준비위원장 김진호 목사)는 지난 1월 9일 서울 코리아나호텔에서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연합예배 순서는 기하성 이영훈 총회장의 사회로 기성 신상범 총회장의 기도로 진행된다. 설교는 기독교감리회 감독회장 직무정지로 인하여 상임대회장단 회의를 통해 추후 발표한다.

준비위원회는 올해 부활절 연합예배도 교단 중심으로 준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한국교회 주요 교단들이 참여하는 대규모 집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부활절연합예배에 참여하고자 하는 연합단체와는 협력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도 한국기독교연합(당시 한교연)이 새벽 예배를 따로 드리고 오후에는 연합예배에 참여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