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국민행복 위해 최선” 제45회 국가조찬기도회…3천여 명 참석

0
2

박근혜 대통령 국민행복 위해 최선

45회 국가조찬기도회…3천여 명 참석

 

 

45회 국가조찬기도회가 지난 3월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박근혜 대통령을 비롯한 3000여명의 정·재계 및 교계지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국가조찬기도회에서 박근혜 대통령은 경제·안보문제 등 지금 우리나라가 처한 상황이 대내외적으로 가장 어려운 시기라며 국가적 위기 때마다 항상 위기극복의 중심에 서온 한국교회가 나라와 국민을 위해 헌신적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박 대통령은 또 세계 곳곳에서 선교와 봉사를 펼치고 있는 한국교회의 활동은 가장 효과적인 민간외교라며 정부도 국민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저 또한 국민의 삶을 챙기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인사했다.

 

이날 기도회는 국가조찬기도회장 김명규 장로의 사회로 국회조찬기도회장 황우여의 개회사김진표 국회의원의 기도장미란 전 역도 국가대표인요한 박사의 성경봉독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의 설교김삼환 목사(명성교회)의 축도 등으로 진행됐다.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것이란 제목으로 설교한 이영훈 목사는 하나님은 의로운 삶긍휼과 자비의 삶겸손히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을 원하신다며 하나님이 원하시는 삶을 살아갈 때 우리 조국 대한민국에 하나님의 큰 축복이 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설교 후에는 대통령과 국가발전’ ‘경제부흥과 민족화합’ ‘한반도와 세계평화를 위해 김 신 장로(대법관), 박래창 장로(전 한국CBMC회장), 김요환 집사(2작전사령관 육군대장)가 각각 기도했다.

 

기도회 전에는 김주하 MBC아나운서의 사회로 글로리아 오케스트라, CBS소년소녀합창단테너 김승일여의도솔리스트앙상블소프라노 임청화 등이 차례로 출연한 식전행사가 펼쳐졌다.

 

한편 제45회 국가조찬기도회는 본 행사 다음날인 8일 국회 귀빈식당에서 16개국 기독 정치인 등이 참석한 국제 친선 조찬기도회를 열고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다.

 

 

  _국제조찬기도회.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