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런던올림픽 선교대회’ 열린다 대회 기간 선수 관람객 대상 전도활동

0
3

‘2012 런던올림픽 선교대회’ 열린다
대회 기간 선수 관람객 대상 전도활동

 

 

2012년 런던 올림픽 기간 올림픽 참가 선수들과 관람객 등을 대상으로 전도를 벌이는 ‘2012 런던올림픽 선교대회(LOMC)’가 개최된다. 런던올림픽은 오는 7월 27일 개막을 시작으로 15일간의 제전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번 선교대회를 위해 지난 1월 13일 재영한인교회연합회를 중심으로한 영국 지역 교회들과 본 교단을 비롯, KMC(재영선교사협의회), LMC(런던선교대회), IPC(국제장로회), GMS, DSM, Amnos, 예장합동독노회, 순복음유럽총회, 감리교, 기성, 예성 유럽지방회 등 국제선교단체는 ‘2012 런던올림픽 선교대회(LOMC)’ 위원회를 구성했다.

 

‘오라, 런던으로! 나가자, 세계를 향해!’는 주제로 올림픽이 개최되는 기간 중 길거리 전도와 음악, 드라마, 태권도 공연, 선수 간증의 이벤트를 마련하여 전 세계 205개국에서 온 2만여 명의 선수단과 1천만 명 이상 되는 관광객들에게 올림픽 경기장 주변과 런던 시내 주요지역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게 된다. 이러한 올림픽 전도를 위해 주최측은 영국을 비롯하여 한국과 미주, 유럽지역에서 단기선교 참가자 500여명과 10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을 모집하여 2주간에 걸쳐 선교 캠프를 런던 근교 브랜트우드 지역에 있는 트리니티교회 캠퍼스에서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올림픽 선교를 위해서 재영 한인교계 원로를 중심으로 지도위원단이 구성되고 국제선교단체와 그외에 협력단체 대표들을 중심으로 공동대회장을 세우게 됐다. 실무 조직에는 본부장에 김주경 선교사(Amnos), 사무총장에 김성래 선교사(CCC)를 선임하고, 행정, 사역, 관리 등 세 명의 총무단과 10개 팀장으로 구성하여 이번 런던 올림픽 선교대회를 준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