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성교회 성장원동력, 새벽기도”  새벽기도 국제컨퍼런스…3천 명 참석

0
3

“명성교회 성장원동력, 새벽기도” 
새벽기도 국제컨퍼런스…3천 명 참석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은 명성교회(김삼환 목사)의 성장 원동력인 새벽기도
를 집중 조명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명성교회는 지난 3월 4~5일 양일간 ‘새벽기도와 교회성장’이라는 주제로 창
립 30주년 기념 새벽기도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각 주제별 발표를 진행했
다. 

목회자·성도 3천여 명이 모인 이번 컨퍼런스에서 ‘명성교회 새벽기도의 뿌
리와 특징’이란 제목으로 강연한 김삼환 목사는 “새벽기도는 건강한 교인
과 건강한 교회를 만드는 밑거름”이라며 개 교회가 새벽기도의 강점을 지혜
롭게 활용할 것을 조언했다. 

김 목사는 또 교회가 사회의 많은 문제들에 관심을 기울일 것을 주문하면서 
특별히 새벽기도를 통해 세속화되어가는 한국사회의 밤의 문화를 낮의 문화
로 바꾸고 건강한 기독교 문화를 확산해갈 것을 제안했다. 

첫날 개회예배에서는 여러 교계 인사들이 참석해 컨퍼런스 참석자들을 격려했
으며 
한국교회가 새벽기도의 영성을 회복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예배에서 설교한 본 합신 김명혁 목사(강변교회 원로)는 “새벽기도는 한국교
회의 새로운 활력소이자 부흥의 기초가 됐다”며 “신앙의 선배들이 새벽을 
깨우며 기도하셨듯이, 우리도 새벽의 은혜를 사모하는 그리스도인이 되자”
고 당부했다.

이번 국제컨퍼런스에서는 또 알렌윌러 목사(미국 필라델피아 침례교회), 김상
복 목사(할렐루야교회), 장영일 목사(장신대 총장), 김흥규 목사(인천내리감
리교회), 이성희 목사(연동교회). 이수영 목사(새문안교회), 유두봉 목사(중
국 연길교회) 등 국내외 강사들이 새벽기도를 통한 영성개발과 교회 성장, 사
회적 영향력 등에 대해 발표했다. 

한편 명성교회는 이번 컨퍼런스 외에도 3월 2∼6일 특별새벽집회를 가졌으며 
특별히 3일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집회에는 3만여 명의 성도들이 참석
해 나라와 민족, 교회부흥, 국내외 선교활성화를 위해 뜨겁게 기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