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강석 목사 등 새 이사 영입 기독교세진회, 제43차 총회 열려

0
5

소강석 목사 등 새 이사 영입
기독교세진회, 제43차 총회 열려

사단법인 기독교세진회(이사장 강신원 목사)가 지난 3월 3일 서울 일원동 개
포교회에서 제43차 총회를 열고 신임이사 선임 및 2010년도 사업·예산안 인
준 등 회무를 처리했다.

이날 세진회는 새 이사로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와 조병훈 변호사(삼호침례
교회)를 선임했으며 3년 임기를 마친 강신원 목사의 연임을 가결했다. 

세진회는 또 2010년도 사업계획으로 교정기관 집회 및 성경공부, 양서보급, 
교도관 세미나, 성경·찬송가 보급, 교정사역자 및 자원봉사자 양성, 세진음
악회 등을 세우고 전국 7개 지부의 사업 활성화에 힘쓰기로 했다.

총회를 마친 세진회 관계자들은 4만8천여 수용자의 복음화와 가족의 회복, 외
국인 수용자 복음화, 범죄예방 캠페인 날아라 종이학 프로젝트 등을 위해 기
도했다. 

이날 총회 전 개회예배에서는 이정규 목사(수도교회)의 사회로 소강석 목사
가 설교했으며 전 이사장 김상원 
장로에게 공로패를, 전 총무 안재정 목사
(개포교회 원로) 등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한편 지난 1979년 창립된 기독교세진회는 기독교 정신에 입각, 초교파적으로 
교정기관의 수용자, 보호소년에 대한 선교·봉사와 교정교화 및 복지사업 등
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