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절 99주년 기념예배..한교총, 평화연대 공동으로

0
18

“전쟁 없는 평화 정착에 앞장서자”

3.1절 99주년 기념예배..한교총, 평화연대 공동으로

박삼열 총회장, 한국교회 3.1절 성명서 낭독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과 평화와통일을위한연대(평통연대)는 3.1절 99주년을 맞아 3월 1일 오전 7시 종교교회당(최이우 목사)에서 기념예배와 심포지엄을 가졌다.

기념예배는 평통연대 이사장 박종화 목사와 한교총 대표회장과 박삼열 합신 총회장 등이 참석해 순서를 맡아 진행했다.

박종화 목사는 환영사에서 “통일연대가 한교총과 함께 이런 자리를 마련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교회가 독립운동을 한 것처럼 통일운동에 주력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예배에 이어진 심포지엄은 윤경로 교수(전 한성대 총장)의 발제와 이문식 목사(남북나눔운동) 등 패널 토의가 진행됐다.

이문식 목사는 “통일보다 더 중요한 가치는 통합이며, 통합보다 더 중요한 가치는 평화”라면서 “3.1운동이 세계 인류공영의 평화정신을 표방하여 일어난 평화혁명이라는 점에서 세계사적 가치가 크다”고 강조하고 “통일운동은 민주, 통합, 평화운동이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편, 한국교회 3.1절 성명서는 박삼열 본 합신 총회장이 낭독했다. 박삼열 총회장은 성명서를 통해 “한국 교회는 일제의 폭압 속에서도 민족의 자주와 독립을 위해 앞장섰으며, 순교의 피를 흘리면서까지 신앙과 자유 대한민국의 가치를 지켜왔다”며 “이제는 핵 없는 한반도, 전쟁 없는 평화 정착과 민족 화합에 앞장설 것”이라고 천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