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합동, 임원선거 전자투표 도입

0
49

예장합동, 임원선거 전자투표 도입

선관위, 102회 총회 임원후보 확정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제102회 총회에 전자투표가 도입된다. 전자투표는 총대가 신분증을 통해 본인 확인을 거친 후 전자스크린에 투표하는 방식이다.

총회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박무용 목사)는 지난 8월 16일 총회회관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제102회 총회에 전자투표를 도입키로 결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또 이이복 장로(성남제일교회)를 제102회 총회 장로부총회장 후보로 확정했다. 부회계 후보로는 이대봉 장로(대구 가창교회)와 이시용 장로(대구 명일교회)가 확정됐다.

앞서 선관위는 목사부총회장 후보로 김정훈 목사(새누리교회)와 이승희 목사(반야월교회)를 확정했으며 배광식 목사(대암교회)는 소속된 남울산노회에 대한 기소 및 행정중지 지시를 해결하는 조건으로 후보등록을 받았다.

장로부총회장 후보로는 이강봉 장로(개포동교회), 최수용 장로(열린교회), 송병원 장로(늘사랑교회)를 확정했다. 부회록서기에 단독 입후보한 진용훈 목사(성림교회)도 후보로 확정됐다.

총회임원회가 통보해 온 총회총무 후보 추천 건에 대해서는 차기 전체회의에서 논의키로 했다. 선관위는 이날 회의에서 총회임원회가 6월 10일 이전에 후보를 추천해 선관위에 위탁, 관리·감독하게 해야 하는데 이 총회규칙을 어겨 결과적으로 선관위가 2개월 동안 관리·감독을 못하게 했다고 지적하고, 총무후보 추천의 건은 다음 회의에서 논의키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