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정신 계승과 한반도 평화통일 기원

0
306

 

3.1정신 계승과 한반도 평화통일 기원

평화통일기도회 등 3.1절 기념 한국교회 연합예배

 

최근 한반도의 전쟁 위기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한국교회가 3.1정신의 계승과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기도의 자리에 모였다.

한국교회평화통일기도회(대표회장 김삼환 목사)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미래목회포럼(대표 이상대 목사)이 주관한 제97주년 3.1절 기념 한국교회 연합예배가 지난 2월 28일 서울 종로구 사직로 종교교회에서 열렸다.

이날 주요 연합기관 지도자들과 교단장, 교계 지도자들이 참석해 3.1운동을 국가와 교계 연합운동으로 승화시킬 것을 다짐하고 한반도 평화를 위한 기도를 모았다.

1부 예배는 미래목회포럼 대표 이상대 목사의 사회로 대한민국국가조찬기도회장 이경숙 권사의 기도,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이영훈 목사의 설교 등으로 진행됐다.

‘진리와 자유’라는 제목으로 설교한 이영훈 목사는 “참 진리는 우리 예수님이며 그분을 알고 그 안에 거하면 세상의 것을 다 버리고 참 자유함과 기쁨을 누릴 수 있다”고 강조했다.

소강석 목사는 ‘3.1운동의 바람, 다시 일으키자’는 제목으로 3.1운동을 주도한 기독교가 다시 대한민국을 일으키고 재도약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 한국교회언론회 대표 유만석 목사의 인도로 3.1운동의 정신계승, 한반도 평화통일, 동북아 화해 등을 위해 합심기도의 순서를 가졌다.

1부 예배 후 열린 이날 기념식은 한국교회평화통일기도회 실무회장 최이우 목사의 인도로 평화통일기도회 대표회장 김삼환 목사의 인사말,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의 격려사 등으로 진행됐다.

이어 기침 총회장 유영식 목사, 예장대신 부총회장 유충국 목사, 서울신대 유석성 총장 한국기독교학회장 노영상 목사, 통일기도회 기획위원장 조성기 목사, 기독실업인회장 두상달 장로 등이 독립선언문 축약본을 교독했다. 기성 총회장 유동선 목사, 한목협 대표회장 김경원 목사, 평화통일기도회 실무회장 정성진 목사는 평화통일 비전선언문을 낭독했다.

참석자들은 다함께 3.1절 노래를 제창하고 기감 전용재 감독회장의 인도로 만세삼창을 부르며 나라사랑의 마음을 가슴 깊이 새겼다.

이날 주최측은 참석자들에게 3.1절을 기념할 수 있는 책자를 선물로 제공해 한반도 평화와 통일, 북한동포를 위해 지속적으로 기도해줄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