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 한교총 대표회장에 장종현 목사 추대

0
31

한교총 대표회장에 장종현 목사 추대
한국기독교 140주년 기념사업 등 추진

한국교회총연합은 지난 12월 7일 서울 종로 백주년기념관에서 제7회 정기총회를 열고 신임 대표회장에 장종현 목사(예장백석 대표총회장)를 추대했다.

장종현 대표회장을 도울 공동 대표회장에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오정호 총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총회 김의식 총회장, 기독교대한감리회 이철 감독회장,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임석웅 총회장이 선임됐다.

장종현 대표회장은 “영적 지도자들이 먼저 무릎을 꿇고 회개와 용서 운동으로 한국교회가 하나 되어야 한다”며 “저출산 극복과 아동 돌봄, 고령 사회 대비 등 사회적 문제에도 회원 교단과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한교총은 새 회기 역점사업으로 △종교문화자원보전법(가칭) 제정 추진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건강가정기본법·사립학교법 개정 등 법제화 대응 활동 △전문인 초청 문화유산 탐방 △한국교회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중립 사업 △제4회 다문화 합창대회 △한국기독교 140주년 기념사업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정부 지원으로 사업비 규모가 커진 만큼 효율적인 예산관리와 사업추진을 위해 사업법인 설치 요청 안건을 통과시켰다.

한교총은 이날 또 제7회 총회 결의문을 채택하고 저출산 문제, 기후변화 대응, 한반도 평화 정착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정기총회에 앞서 드린 개회예배에서 이영훈 전 대표회장은 “가장 많은 교단이 속해 있는 한교총이 한국교회 신뢰 회복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또 ‘2022 사랑의 집 짓기 백서’ 및 ‘최초의 한글 성경 번역자 존 로스’, ‘한국인 최초 목사 김창식’, ‘한국 오순절의 초석을 놓은 메리 럼시’ 등 선교사 전기 출판을 감사하는 시간을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