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적 자녀교육의 중요성 _유화자 교수

0
11

성경적 자녀교육의 중요성

유화자 교수(합동신학대학원 기독교교육학)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교육열이 높은 나라중의 하나로 알려져 있다. 고학력
자가 많음은 물론, 21세기 산업이라 할 수 있는 정보 통신, 초고속 인터넷 최
강국 등, 여러 분야에서 잠재력과 가능성이 돋보이는 나라로 세계의 관심과 
주목의 대상이 되고 있다. 특별히 몇 주 앞으로 다가온 Word cup 개최를 계기
로 많은 외국인들의 방문과 관심이 더욱 고조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렇게 많은 가능성과 잠재력을 가진 한국이 만일 교육 분야에서 그 순기능
을 발휘한다면 한국은 장차 여러 면에서 선진국은 물론, 21세기 세계를 주도
하는 지도국중의 하나로 부상할 수 있으리라는 기대감을 갖게 한다. 

가정의 달 5월을 맞이하여 우리는 여러 면에서 그 문제성이 제기되고 있는 
우리의 교육 현실에 관심을 기울이면서, 특별히 기독교 가정교육의 중요성에 
대하여 살펴보는 것은 바람직한 일이라 생각된다.

한국의 
역기능적 교육현실을 염려하는 많은 사람들이 “한국은 공교육이 무너
졌으며, 공교육에 더 이상 기대할 것이 없다”라는 우려를 표명하고 있다. 이 
우려 속에는 공교육에서 인성(人性)교육이나, 윤리, 도덕 등, 더불어 살아가
는 인간의 기본적 삶의 자세와 내용 등 전인(全人)교육이 더 이상 존재하지 
않음을 염려하고 있는 것이다.

기독교인은 세상교육의 순기능은 물론, 하나님의 성경말씀으로 무장된 하나
님 중심의 삶을 살아야 하는 사람들이다. 오늘날 우리 자녀들이 가정과 교회
를 통하여 바른 기독교교육을 받지 못한다면 그들 자신의 개인적 삶은 물론, 
이 시대에 그들을 통하여 이루시고자 하시는 하나님의 뜻을 이루어 드리지 못
할 것은 자명한 일이다.

여기서는 우리의 가정교육을 돌아보면서 기독교 가정교육의 중요성과 부모
의 model됨의 필연성, 그리고 몇 가지 모델사례 등에 대하여 간단히 살펴보
려 한다.

가정교육의 중요성
성경은 많은 곳에서 가정교육의 중요성과 부모의 교육적 사명에 대하여 말씀
하고 있다. 신명기 6:4-9절은 그 대표적인 말씀 중 하나로, 먼저 부모가 최선
을 다하여 하나
님을 경외하고 그 뜻대로 살아야 함은 물론, 자녀들에게 부지
런히, 철저하게 하나님 말씀 교육에 전념할 것을 하나님의 절대적인 명령과 
간절한 소원으로 우리에게 부탁하시고 있다. 따라서 성경적 자녀교육은 부모
의 선택 사항이 아닌, 부모된 자 모두의 의무와 책임이며, 부모자신의 인생
(人生)의 필수 사역이다.

아담 타락이후 하나님은 구원사역과 함께 교육프로그램을 준비하시고 역사
(歷史)를 통하여 그 계획을 계속 진행해 오셨다. 구약에서 하나님은 부모와 
선지자, 제사장들에게 교육사명을 주셨는데, 그 중에서 특별히 가정에서의 부
모교육을 강조하셨다. 가정은, 자녀들의 기본적 교육장소이며, 최초의 인생학
교이고, 부모는 자녀들의 가장 중요한 인생교사이다. 어린 자녀들의 인생(人
生)이 시작되는 교육의 장(場)인 가정에서 사랑과 관심을 쏟는 부모를 통하
여 하나님의 말씀을 배우며 하나님의 법도대로 사는 법을 자녀들이 배우지 못
한다면, 장성한 후 어디에서 하나님의 백성으로 사는 법을 제대로 배울 수 있
겠는가?

인간발달을 연구하는 교육학자나 심리학자들은, 한 사람이 일생(一生)을 살
아 갈 성격이나 
기본 인격형성의 85%정도가 6세 이전에 형성되며, 그 결정적
인 역할은 부모에게 있다고 말한다. 또 이렇게 형성된 성격은 그 어린이의 무
의식이나 잠재의식 속에 내재(內在)되어 일생동안 영향을 미친다고 하였다.

구약시대 이스라엘 백성들은 이런 중요한 자녀교육 사명을 받고도 자신들이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지 못하였음은 물론, 자녀교육에 실패하여 이스라엘 후
손들이 부패와 타락의 길을 걷게 되었다. 그 결과 이스라엘을 향한 주변 강대
국들의 침략이 계속되고, 이스라엘 왕을 위시한 귀족들과 일반백성들까지 무
수한 사람들이 이방나라에 포로로 끌려가는 민족적 비극과 치욕을 이스라엘 
민족은 겪게 되었다. 열왕기상하, 역대상하 등 구약 여러 곳에 이스라엘 민족
의 이런 고난과 비극의 역사가 나타나 있으며, 특별히 열왕기하 25:6-7절에
서 시드기야왕 두 아들의 살해 사건과, 두 눈을 뽑히고 쇠사슬에 묶인 채 바
벨론으로 끌려가는 시드기야왕의 처참한 모습은 하나님의 말씀교육에 실패한 
이스라엘을 향하신 하나님의 비상교육방법이라 할 수 있다. 이스라엘 민족에 
대한 이런 성경의 교훈은 오늘 우리에게도 자녀교육에 대한 
중요한 역사적 교
훈을 제시하고 있다.

인간은 어떤 강의, 특강, 세미나, 설교 등 단기간의 집중적인 지식의 전달이
나 자극을 통하여 그 성격이나 인품, 도덕성에 급격한 변화가 일어나지 않는
다. 특히 어린이들은 자신에게 사랑과 정성을 쏟는 부모나 가족, 스승, 선
배, 교회지도자 등, 가까운 사람들의 생활 속에 투영된 진실한 삶의 자세와 
삶의 내용을 가까이서 지켜보면서 그들의 model됨을 점진적으로 배우고 익히
며 변화되어 간다. 입술의 교훈보다 진실된 작은 언행일치(言行一致)가 어린
이들에게 설득력과 교육적 효능을 발휘한다. 우리 자녀들을 하나님의 말씀으
로 바르게 인도하는 선결조건은 부모의 model됨이다. 생활 속에 나타나는 부
모의 솔선수범은, 학교나 사회에서 인생(人生)의 모델을 찾기 어려운 현대 사
회에서 더욱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생활 속에 나타나는 부모의 감화와 모델
됨은 그 부모의 교육정도나 경제여건, 사회적 위치 등 어떤 외적 조건들에 결
코 비례하지 않는다. 정직하고 진솔한 부모의 삶의 모습을 통하여 자녀들에
게 전달되고 습득된다.

성경은, 성선설(性善說)을 주장하는 일부교육학자
나 심리학자들과는 달리, 
인간의 전적(全的)타락과 부패성을 분명히 말씀하고 있다. 성인(成人)들에 비
하여 그 타락과 부패성이 비교적 덜하다고 할 수 있는 어린이일지라도, 그 본
성(本性)안에 내재하고 있는 인간의 죄성(罪性)은 어려서부터 하나님의 말씀
을 통한 가정교육과 훈련, 어른들의 model됨을 통하여 생활 속에서 바르게 선
도 받지 않으면 안된다.

가치관의 혼란과 물질만능주의, 극도의 이기주의가 팽배한 현대 사회 속에
서, 하나님의 말씀에 기초한 성경적 인생관과 가치관을 자녀들이 배우지 못한
다면 무신론적, 인본주의적 현대문화의 탁류 속에 우리자녀들이 침몰할 수밖
에 없을 것이다. 그러면 어떻게 우리 부모들이 생활 속에서 자녀들의 모델이 
될 수 있을지에 대하여 지면관계로 몇 가지만 간단히 살펴보려 한다. 

1. 성경말씀
크리스챤 부모는 성경을 알고 그 말씀대로 생활하는 모습 속에서 자녀의 모
델이 되어야 한다. 성경은 하나님의 창조주(創造主) 되심과 인간의 피조물된 
신분, 하나님 경외의 필요성 우주만물의 기원과 역사의 진행, 우주만물의 종
말, 인간의 성공적이고 축복받는 삶의 비결 
등 우주와 인생(人生)에 대한 모
든 것이 기록된 인생교과서이다. 종교개혁가 마틴 루터 선생은, ‘교육이란 근
본적으로 기독교인이 되게 하는 것'(making Christian)이며, ‘성경진리를 자
기 자녀에게 가르칠 수 없는 사람은 부모가 될 수 없다라’는 준엄한 경고를 
우리에게 하고 있다. 

부모는 교회에서 예배와 설교, 성경공부를 통하여 성경을 알아야 함은 물
론, 가정에서도 계속 성경을 읽으며 그런 삶의 모습을 자녀들에게 보여 주어
야 한다.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식의 근본”(잠 1:7)이며, “내가 주의 법
을 어찌 그리 사랑 하는지요 내가 그것을 종일 묵상 하나이다”(시 119:97)라
는 삶의 자세가 부모의 생활 속에 나타나야 한다.

2. 기도생활
또 다른 부모의 model됨은 기도생활이다. 생명체의 생명력(生命力)은 호흡
에 있으며 호흡이 멎으면 생명체는 죽는다. 기도는 하나님을 향한 크리스찬
의 영적 호흡이며, 기도를 통하여 우리는 우리 자신의 사정을 하나님께 아뢰
고 그의 도우심과 능력을 간구해야 한다. 세상은 우리 힘으로 불가능한 일들
로 가득 차 있다. 특별히 우리 자녀들은 그들의 
생활 공동체 속에서 무신론적
(無神論的), 인본주의적(人本主義的) 문화와 날마다 접하고 있으며, 예기치 
못한 사건들이 언제 어떻게 발생할지 모르는 불안한 세상 속에 우리는 자녀들
을 내보내고 있다. 성경과 역사를 통하여 우리는 기도로 자녀를 기른 많은 부
모들을 만나게 되며, 그런 자녀들이 개인의 삶은 물론, 역사에 위대한 공헌
을 하였던 사실도 깨닫게 된다. “쉬지 말고 기도하라”(살전5:17)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우리자신과 우리 자녀들을 하나님께 맡기는 기도 없이 우리는 이 
땅위에서 평안과 기쁨을 누릴 수 없다. 우리 자녀들은 부모의 이런 기도 모델
을 생활 속에서 보고 체험하면서 동일한 삶의 자세를 배우게 된다.

3. 감사의 생활
‘범사에 감사하는 삶'(살전 5:18) 역시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다. 사
람들은 일반적으로 ‘감사’란 예상치 않았던 좋은 일, 기대 이상의 어떤 결
과, 기쁘고 신나는 일, 남들의 축하와 경하를 받을만한 사건들이 우리 삶 속
에 발생했을 때 표현하는 긍정적인 반응으로 알고 있다. 그러나 성경적인 감
사의 개념, 곧 하나님이 우리에게 원하시는 감사는 다르
다. 하나님은 문자 그
대로 우리가 ‘범사에 감사’하기를 바라신다. 이 ‘범사’라는 단어 속에는, 기
쁘고 축복받은 좋은 일들을 위시하여, 예기치 않았던 불행이나 불의의 사고, 
질병, 고통 등, 인생의 부정적인 많은 요소들이 포함될 수 있다. 그런 상황 
속에서도 감사하라는 하나님의 말씀은 상식과 논리로 해석이 불가능하지만, 
성경은 상식과 논리를 초월하시는 하나님의 말씀과 섭리로 가득 차 있다. 우
리는 한 치 앞길도 모르는 유한한 시각으로 목전의 현실에 연연하며 인생(人
生)을 살아가지만, 전지전능하신 하나님은 우리의 출생부터 호흡이 멎는 우
리 생애의 마지막 순간까지의 일생(一生)을 한 눈에 조망하시는 분이기 때문
에, 인간의 긍정적 부정적 모든 요소들이 합력하여 우리 생애에 선(善)을 이
루도록 섭리하신다(롬 8:28). 어렵고 힘든 현실 속에서도 항상 감사하며 긍정
적으로 살아가는 부모의 의연한 모습은, 인생의 제 문제에 감사와 긍정적 시
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성경적 인생관을 우리 자녀들에게 체득케 한다.

4. 검소한 생활
인간은 이 땅위에 빈손으로 왔지만 하나님은 햇빛, 공기, 물 등 자연
의 혜택
으로부터, 매일의 일용할 양식에 이르기까지 우리의 모든 필요를 채워 주신
다. 물질생활에서 우리는 하나님께 드리는 십일조는 물론, 이웃과 더불어 나
누며 베푸는 사명도 함께 받았다. 

최근 소비성향적 문화의 영향으로 사람들이 필요 이상의 과소비와 낭비 속에
서 자신과 가정은 물론 국가적인 파탄까지 불러오고 있다. 최근 Card 빚 때문
에 발생한 여성 살해 사건으로 우리는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으며, 일정한 소
득도, 갚을 능력도 없는 수많은 젊은이들의 무절제한 과소비는 또 다른 비극
을 암시하는 것 같아 전율을 느끼게 한다. 이 모두는 바른 물질생활과 물질관
리를 가르치지 못한 부모와 사회의 책임이라 할 수 있다. 절약과 절제를 모르
는 부모와 어른들의 과소비와 낭비는 자녀를 파멸로 이끄는 지름길이 된다.

교육국가로 세계에 알려져 있는 유대인들은, 어린이들이 글자를 터득하면 
곧 바로 저금통장을 만들어 주어서 용돈을 은행에 예금하는 기쁨을 깨닫게 
할 뿐 아니라, 매달 부모의 지도 아래 금전출납부를 쓰게 하여 어려서부터 금
전의 가치와 중요성, 적절한 물질사용법을 가르친다. 따라서 유대인 자
녀들
은 ‘메이커’니 ‘명품’등 분수에 맞지 않는 물건 등에 전혀 관심이 없음은 물
론, 금전은, 일차적으로 저축을 위하여 존재한다는 인식을 갖게 된다고 한다.
부모의 적절하고 검소한 물질관리와 사용은 자녀들의 일생에 산 교육으로 귀
중한 인생자산(人生資産)이 될 것이다.

5. 칭찬과 격려
인간은 남여노소, 인종에 상관없이 누구나 칭찬과 격려받기를 좋아하며, 자
신의 가치나 중요성을 인정해 주는 사람이나 공동체 속에서는 엄청난 능력과 
잠재력(潛在力)을 나타내게된다. 인간발달을 연구하는 사람들의 연구결과에 
의하면, 보통 사람은 일생(一生)동안 자신의 능력과 잠재력의 10%를, 천재는 
20% 정도를 계발하며 산다고 한다. 이것은 저능아로 낙인찍힌 아인슈타인, 에
디슨, 피카소, 처칠 등 인류역사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인물들의 어린시절을 살
펴보아도 알 수 있다. 저능아, 백치, 구제불능의 존재로 모두의 버림을 받았
어도 부모의 격려와 칭찬, 적극적 동기 부여는 다른 사람들의 눈에 쉽게 보이
지 않고 깊숙이 잠재된 그들의 가능성과 잠재력을 폭발적으로 분출케 하는 원
동력(原動力)이 되었다.

하나님께서는 인간을 세상에 보내실 때 누구에게나 그 개인 고유의 재능과 
잠재력을 주셨다. 다만 그것들이 그 개인이 소속된 가정, 사회, 문화권 속에
서 쉽게 발견, 계발될 수 있는지 아닌지의 차이성에 따라 달라질 뿐이다. 이
렇게 묻히고 감추어진 가능성과 재능은 특별히 가까이에서 함께 생활하는 부
모의 사랑과 관심속에서 발견되고 계발되어야 하며, 부모들은 믿음과 신뢰로 
이 가능성을 끝까지 믿고 도와주는 격려자가 되어야 한다.

일년 내내, 언제, 어디서라도 자녀들은 부모의 사랑과 관심의 대상이지만, 
특별히 가정의 달 5월에 다시 한번 성경적 자녀교육의 사명과 필연성, 부모
의 model됨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모든 크리스챤 부모님들에게, 그리고 그 귀
한 신앙의 유산을 물려받는 모든 자녀들에게 하나님의 크신 은혜와 사랑이 함
께 하시기를 기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