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목협 전국수련회 열린다  6월 26일 사랑의교회 수양관

0
4

한목협 전국수련회 열린다 
6월 26일 사랑의교회 수양관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대표회장 옥한흠 목사·이하 한목협)는 6월 26일 오
후 3시부터 27일까지 양일 간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한국교회, 오늘
의 극복 과제와 새 지평’이란 주제로 제8차 전국수련회를 개최한다. 

이번 수련회에서는 박영신 교수(연세대학교 명예교수)가 ‘미래 한국 교회
를 위한 극복 과제는 무엇인가’란 제목으로 주제 강연을 하며, 정책 포럼 
시간에는 전병금 목사(한목협 상임회장)의 진행으로 박종순 목사(한기총 대
표회장)와 박경조 주교(교회협 회장)가 ‘한국교회, 오늘의 극복 과제와 새 
지평’에 대해서 각가 발제한다. 

또 ‘참회와 결단의 밤’ 시간에는 옥한흠 목사의 설교, 한목협 소속 15개 
교단 상임회장단의 참회고백 및 선언 등으로 진행된다. 

이어서 열리는 수련회는 임승안 목사(나사렛대학교 총장)의 인도로 새벽경건
회, ‘우리가 꿈꾸는 교회’에 대해 한국교회 미래 젊은 목회자들의 
토론
회, 은준관 목사(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총장)의 ‘이런 교회가 되게 하소
서’란 제목의 설교로 파송예배가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우리가 꿈꾸는 교회’란 주제로 열리는 목회자 토론회는 한목협 소
속 교단의 젊은 목회자들이 수련회 이전에 집중 논의한 ‘한국교회의 미래 
상’을 정리하여 발표하고 토론하는 대화의 시간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주최측은 이번 대회에 한목협 15개 교단 목회자 및 한국교회 내 관심 
있는 목회자 100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문의 02-586-8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