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  제62회 총회

0
4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  제62회 총회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총회장 정근두 목사)는 오는 9월 17일부터 21일까지 천안 고려신학대학원에서 ‘민족과 열방을 위한 고신교회 갱신’이라는 주제로 제62회 총회를 개최한다.

 

 

금년 총회에는 총회장, 목사 장로부총회장 선거를 비롯, 3년마다 돌아오는 총회 사무총장 선출도 있어 어느 때보다 임원선거에 이목이 집중되어 있다.  

 

현 목사부총회장인 박정원 목사(대연중앙교회)의 총회장 선출은 무난할 전망이나 목사부총회장과 장로부총회장은 복수로 등록해 치열한 경합이 예상된다. 가장 큰 관심은 3년간 교단 살림을 책임지는 총무선거에 쏠리고 있다. 

 

현재 출사표를 던진 사람은 구자우 목사(모자이크교회)와 최한주 목사(푸른숲교회)로, 구자우 목사는 50대 중반의 목회 황금기에 총회 사무총장직에 봉사하여 교단의 위상을 높이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있으며 최한주 목사는 총회교육원 이사장, 총회 재판국장, 총회 회록서기, 총회 부서기, 총회 서기, 총회 다문화사회대책위원장 등 다양한 경력으로 자신이 총무 적임자임을 알리고 있다. 

 

고신은 또 이번 총회에서 지난해 총회에서 결의한 본 합신과의 교단 합동의 건에 대해 경과사항을 보고하고 지속적 교류 과제를 논의할 것으로 보이며 신천지 등 날로 증가하는 이단사이비 세력에 대한 교단 차원의 강력한 대책을 강구할 전망이다. 

 

또한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사태에 대해 대책을 마련하고 교계 연합사업 전반을 점검할 것으로 보인다. 또 고신대 신대원 복음병원의 중장기 발전계획을 논의하고 ‘3000교회 100만 성도 운동’의 일환인 미자립교회 지원방안도 안건으로 다뤄질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