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 영적회복 위해 기도  교갱협 기도회…목회자 자성 강조

0
5

한국교회 영적회복 위해 기도 
교갱협 기도회…목회자 자성 강조

 

 

교회갱신을 위한 목회자협의회(대표회장 김경원 목사)는 지난 2월 28일 대전 새로남교회에서 ‘교회의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를 갖고 한국교회의 영적회복을 위한 기도를 모았다. 

이날 기도회는 최근 모 대형교회 목회자 폭력사태, 금권선거 폭로 등 한국교회의 위기 가운데 목회자들이 먼저 하나님께 무릎 꿇고 심령을 새롭게 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날 대표회장 김경원 목사는 설교에서 “한국교회의 문제는 결국 목회자인 우리 자신의 문제”라며 “모든 교회와 목회자는 운명공동체이기 때문에 지금 시점에서 무엇을 행하기보다는 한 사람 한 사람이 거룩성을 회복하고 겸손히 무릎으로 하나님 앞에 나아가자”고 말했다.

이어 열린 주제특강에서 강연한 권성수 목사(대구 동신교회)는 “우리가 강단에서 예수님을 만나게 하지 않아서 한국교회가 이 지경이 되었다”며 “지금 기로에 서있는 한국교회가 거룩한 행복을 모르니까 세상을 섬긴다. 거룩한 행복의 길로 갈 때에 복음의 한류가 흐를 것”이라고 말했다.

상임회장 정연철 목사(양산삼양교회)는 “거룩은 교회와 목회자가 지켜야 할 본질인데 거룩성이 무너지는 이유는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기 때문”이라며 목회자들부터 회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영성위원장 김성원 목사(광주중흥교회), 수석상임회장 김인중 목사(안산동산교회)가 말씀을 전했으며 ‘목회자들의 죄와 한국교회의 거룩성 회복’ ‘교단의 거룩성 회복’ ‘남북의 평화통일과 세계선교의 사명 완수’ 등을 위해 합심으로 기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