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C 역사·비전관’ 등 개관 캠퍼스·민족복음화운동 조명

0
2

 

‘CCC 역사·비전관’ 등 개관
캠퍼스·민족복음화운동 조명

 

 

 

한국CCC(대표 박성민 목사)는 유성 김준곤 목사를 기념하는 ‘CCC 역사·비전관’ 및 ‘민족복음화 전략센터’ 건립을 완공하고 지난 10월 30일 서울 부암동 CCC 본부 대강당에서 개관예배 및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예배에는 스티브 더글러스 국제CCC 총재가 참석해 메시지를 전하고 CCC 설립자 보넷 브라잇 여사가 추모사를 전했다. 이외에도 국제CCC 관계자를 비롯한 유족, CCC 간사, 학생, 교계지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고인의 꿈이었던 민족복음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김준곤 목사가 사용했던 집무실 2개 층을 개조해 만든 ‘CCC 역사·비전관’ 은 과거, 현재, 미래로 나뉘어져 CCC 역사뿐만 아니라 김준곤 목사의 사역철학이 녹아 있는 캠퍼스와 민족복음화운동의 생생한 사역 현장, 그리고 앞으로의 비전을 볼 수 있다.

 

기념관은 일방적인 보고 형식이 아닌 한국 기독교의 역사적인 현장으로 돌아가 체험해 볼 수 있게 되어 있다. 김준곤 목사의 당시의 메시지를 들을 수 있을 뿐 아니라 엑스플로74를 경험해 볼 수 있는 무대 등도 설치되어 있다.

 

‘민족복음화 전략센터’에는 김준곤 목사의 문서 및 영상을 사역별로 정리해 누구든지 찾아와 관람할 수 있도록 해 놓았다. 단순한 교회 부흥이 아니라 지역 복음화, 성시화, 민족 단위의 큰 규모로 복음화사역을 연구할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한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

 

박성민 목사는 “다음세대들이 CCC 역사·비전관 및 민족복음화 전략센터를 통해 민족에 대한 꿈을 새롭게 꾸고 이를 통해 민족복음화운동이 더욱 역동적으로 일어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며 기대하는 바를 밝혔다.

 

크기변환_기사6-CCC.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