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절 기념대회·국민대회’ 열린다 한교연·애국단체총연, 준비모임 가져

0
1

‘3.1절 기념대회·국민대회’ 열린다

한교연·애국단체총연준비모임 가져

 

 

오는 3월 1일 오후 2시 서울광장에서 3~5만 명이 모이는 대규모 ‘3.1절 기념예배 및 국민대회가 열릴 전망이다.

 

이번 대회는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한영훈 목사)과 애국단체총연합회(회장 이상훈 전 국방장관)가 주최하고,양 기관 관계자들이 모인 교회와나라 바로세우기위원회(위원장 전광훈 목사)’가 주관한다.

 

이와 관련 행사 준비위원장으로 위촉된 전광훈 목사(청교도영성훈련원)는 지난 2월 7일 서울 장충동 앰배서더호텔에서 열린 준비 모임에서 3.1절 대회의 취지를 밝혔다.

 

한교연 교회와나라바로세우기위원회 위원장인 전광훈 목사는 한국교회가 왜곡된 비방과 폄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한국교회가 시대적 위기에 닥칠 때마다 최후의 보루로 나라를 지켰다는 것을 3.1절 행사를 통해 역사적으로 설명하는 기회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대회는 ▲3.1독립운동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고 애국·애족정신 고취 ▲한국교회 연합운동에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한 새로운 도약 ▲교계의 단합된 모습을 통한 건강한 사회 구현 ▲한반도의 평화적 자주통일을 위한 디딤돌 ▲한국교회 위상 재정립과 민족 복음화 계기 마련 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1부 기독교계의 3.1절 기념예배에 이어 2부 애국단체총연합회가 주관하는 국민대회로 치러지며 3~5만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