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명희와 친구들’ 장애인들을 위한 기금마련으로 음반 제작

0
6

‘송명희와 친구들’
장애인들을 위한 기금마련으로 음반 제작

홍정길목사와 손봉호목사가 공동대표가 되고 기획과 제작은 최덕신, 전
용국이 맡아 진행하며 가수 조하문, 강수지, 송정미, 손영진외 복음가수들
이 자원봉사단으로 동참한다.
음반을 내는 첫번째 취지는 육체의 결함으로 교육을 받지 못하는 장애
인들을 위한 장학사업을 벌이기 위해서다. 하나님께서 장애인들에게 주신
달란트를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두번째 취지는 송명희 시인의 삶을 돕기 위해서다. 삼십년 동안 장애인
의 삶을 살면서 우리에게 많은 위로와 격려를 주었던 송명희 시인이 무리
한 사역으로 인해 3년 전에 쓰러져 목디스크와 노화현상으로 생사의 위협
을 느끼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음반을 통해 질병과 생활고로 어려움을 당
하고 있는 시인에게 실제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서다.
마지막으로 우리나라는 현실상 장애인으로 살아가리란 많은 어려움이
따르는데 그 중에서도 사회적 편견은 장애인의 재
활의 희망을 꺽는 요인이
되고 있다. 장애 가운데서도 아름답게 살아온 송명희 시인의 삶을 통해 장
애인에게 희망을 주고 일반인들의 인식을 변화시키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하기 위함이다.
밀알선교단 본부와 지방조직, 언론, 인터넷사, 교회등의 지원으로 7월
하순경 앨범이 제작완료될 예정이다.

이전 기사7월 문화단신
다음 기사사기꾼과 형사
기독교개혁신보
기독교개혁신보사는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의 기관지로서 바른신학, 바른교회, 바른생활이란 3대 개혁이념을 추구하기 위해 설립되었습니다. 본사는 한국 교회의 개혁을 주도하는 신문이 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