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문화단신

0
6

강명순 부활전
작가는 예수님의 고난과 침묵과 인내의 아픔들을 가슴속 깊이 참여했으며
그 고난 뒤에 보는 생명의 소리를 듣고 바로 그것이 부활의 의미임을 깨달
아 아픔으로, 기쁨으로, 기도하며, 찬양하며 온 마음을 작품에 담아내어 놓
았습니다.

일시: 4월 21일(금)- 5월9일(화)
장소: Gallery Indeco
강남구 신사동615-4
tel: 02)540-0031-5

생의 마지막 5분을 의미있게 보내도록 도와 드립니다
죽음을 눈앞에 둔 환자나 노인들에게 죽음은 두려움이 아니라 부활의 소망
임을 심어주는 호스피스 사역이 관심을 끌고 있다. 한국호스피스협회는 22
일 새천년 맞이 첫 춘계세미나 및 민간차원 최초로 호스피스 자격인증시
험을 실시한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임종 일주일 전 호스피스’라는 제목으로 병원, 가정,
시설에서의 구체적인 사례를 발표하며 강영우 계명대 의과대학 교수가 강
사로 나온다. 02-592-7893

열린예배를 위한 제1기 스킷 드라마 아카데미
21세기는 문화전쟁시대이다. 아이들이 설교를 거부하고 청년들은 
교회를
등지고 있다. 그들을 감당할 현장문화전문사역자를 양성하기 위해 극단 예
꿈에서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단순히 문제의 필요성만 강조하지 않고 현장
감있는 강의로 보고, 듣고, 느끼고 만지는 입체적 강의가 진행된다.
5월 한달(월~목 저녁7시부터 10시까지) 문의02)323-4419 ,019-260-5213. 선
착순20명으로 마감하며 수강료는 10만원.

이전 기사부활절이면 생각나는 일
다음 기사그리스도인
기독교개혁신보
기독교개혁신보사는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의 기관지로서 바른신학, 바른교회, 바른생활이란 3대 개혁이념을 추구하기 위해 설립되었습니다. 본사는 한국 교회의 개혁을 주도하는 신문이 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