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성실한 교회로 거듭나자_박형용 교수

0
4

박형용_교수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미래의 성실한 교회로 거듭나자

산타야나(George Santayana)는 “역사를 통해 배우지 않은 사람은 잘못을 재
연하게 된다”는 금언을 남겼다. 그렇다. 우리는 과거의 역사를 통해 교훈
을 배워야 할 뿐만 아니라 역사의 흐름 속에 인간의 타성과 습성이 어떻게 
변하고 발전하는지를 관찰함으로써 앞으로의 역사 발전에 대비하는 지혜도 
가져야 한다. 

지난 역사 통해 교훈 배워야

지난 한국 장로교회는 20-30년이라는 주기로 큰 소용돌이 속에 빠졌었다. 
1953년 예수교장로회와 기독교장로회가 김재준 목사의 자유주의적인 신학 입
장을 추종하는 사람들과 박형룡 목사의 신학을 지지하는 보수주의 그룹이 분
열하게 되었다. 
그 후 1959년 대한 예수교 장로회가 통합측과 합동측으로 분열했다. 통합측
과 합동측의 분열은 W.C.C.(World Council of Churches)와 연관된 신학적인 
문제가 전면에 대두되었으나 그 이외에도 다른 이유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
여 분열하기에 이르렀
다. 
그리고 합동측과 통합측이 분열 된지 20년이 지난 1979년에 합동측이 주류
와 비주류로 분열되고 그 와중에 1980년에 합동신학교와 합신교단이 설립되
었다. 이렇게 지난 한국교회의 분열을 언급하는 것은 과거의 상처를 되씹고
자 해서 그런 것이 아니다. 오히려 지난 역사의 교훈을 통해 현재와 미래를 
잘 준비하자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지난 한국교회의 역사를 일별해 보면 20-30년이라는 주기를 주목하게 한다. 
20-30년이란 주기는 한 인간의 생애에서뿐만 아니라 한 단체의 역사에서도 
중요한 변화를 일으키는 기간이다. 한 개인이나 한 단체가 무엇을 시작한 
후 첫 사랑과 첫 열정을 잊을 만한 기간이 20-30년의 기간이다. 
합신과 합신 교단은 지금 설립 된지 27년 정도 지나가고 있다. 합신은 1980
년에 설립되었으니 27년을 지나가고 있고, 합신 교단은 1981년에 시작했으
니 26년의 세월을 보낸 것이다. 그동안 합신 교단은 장신 교단과 합동하여 
큰 힘을 얻게 되었다. 다른 교단들은 합동한 후에도 다시 분열되고 분열되
지 않을지라도 내부적인 갈등이 계속되는 등 여러 가지 문제를 안고 있는 반
면 합신 교단은 약간의 지엽적
인 문제를 제외하고는 비교적 평화롭고 건강하
게 발전하고 있다. 
26여 년 전에 합신과 합신교단은 바른신학, 바른교회, 바른생활의 기치를 들
고 시작했다. 합신 교단이 한국교회 내에서 현재의 위상을 유지할 수 있게 
된 것도 세 가지 모토를 실천해 보려고 노력한데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우리는 자아 성찰을 하면서 전진해야 한다. 
바른 신학이란 모토는 우리가 바르다고 주장해서 되는 것이 아니요 다른 사
람들이 우리의 신학을 바르다고 인정해 주어야 성취되는 것이다. 바른 교회
란 모토는 우리가 바른 교회 한다고 주장해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요 다른 
사람들이 우리가 섬기는 교회가 바른 교회임이 틀림없다고 인정해 줄 때 성
취되는 것이다. 바른 생활이란 모토 역시 우리가 바른 생활한다고 주장해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요 다른 사람들이 우리의 생활을 보고 바른 생활을 한
다고 인정할 때 성취되는 것이다. 
현재 합신교단은 교단을 설립했던 제 1세대가 거의 다 떠났고 이제는 합신 
초기 졸업생들이 앞장서서 교단의 일을 하는 형편이 되었다. 26여 년 전 성
경중심의 바른 신학, 그리스도가 주인이 되는 교회, 그리고 
하나님이 기뻐하
시는 바른 생활을 실천하자는 세 가지 모토를 가지고 시작한 합신과 합신교
단은 이제 다시 한번 우리의 중심을 다잡고 전진해야 한다. 
합신과 합신교단은 작은 학교요 작은 교단이지만 많은 장점들을 가지고 있
다. 합신교단은 그동안 쌓아 온 장점들을 살리고 단점들을 교정하면서 서로
서로 칭찬과 격려로 미래를 창조해 나가야한다. 부정적인 비평과 불만은 상
처를 아프게 하는 역할을 하지만 칭찬과 격려는 근육을 튼튼하게 하는 역할
을 한다. 

칭찬과 격려로 튼튼해져야

성경 말씀은 “시간을 사라 때가 악하니라”(엡 5:16)고 명령하신다. 26년 
전이나 지금이나 때의 악함은 비슷하다. 우리는 지난 26-27년의 세월을 되돌
아보며 앞으로의 시간을 사기 위해 서로 칭찬하고 격려하면서 전진하도록 하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