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만 고덕국제도시 방주의 역할 감당하자” – 고덕중앙교회 장로 장립 및 은퇴식 거행 

0
6

“16만 고덕국제도시 방주의 역할 감당하자”
고덕중앙교회 장로 장립 및 은퇴식 거행 

수원노회 고덕중앙교회(임석영 목사)는 6월 1일 고덕중앙교회 본당에서 임
직 및 은퇴감사예배를 드렸다. 

행사는 1부 예배, 2부 임직식, 3부 은퇴식, 4부 축하 순서로 진행됐다. 

예배는 임석영 목사의 사회로 수원노회장 이화수 목사의 기도, 남부시찰장 
임석용 목사의 성경봉독, 할렐루야 성가대의 찬양에 이어 총회장 문상득 목
사가 ‘아름다운 직분자들’(행 6:1-6)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문상득 총회장은 “고덕중앙교회가 교단과 총회를 위해 많은 일을 감당하고 
있어 총회를 대표해 먼저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한 뒤 “아름다운 직
분자가 되기 위한 자격으로 ■하나님만 바라보고 의지하는 믿음이 충만한 
자 ■사랑이 가득한 지혜있는 자 ■교만하지 않은 성령충만한 자를 꼽을 수 
있다”면서 “오늘 장로로 세움 받은 직분자들이 아름답게 사명을 감당해 총
회와 전국교회, 나아가 한국교회와 세계교회를 섬기기 당부한다”고 강조했
다.

이어진 임직식과 은퇴식에서 박요나 목사가 장로에게 권면, 한광수 목사가 
교우에게 권면했으며, 은퇴식에서 정대원 목사가 은퇴자들에게 권면, 신재
철 목사와 문민규 목사가 은퇴자들을 위해 기도했다. 

축하 순서에서는 나택권 전국장로연합회 회장과 오덕교 합신 총장이 축사, 
권휘로 목사의 축시 낭독, 고덕중앙교회 크로마하프 찬양팀의 축하송, 박문
근 장로의 답사, 김원창 장로의 인사 및 광고, 증경총회장 박범룡 목사의 축
도로 모든 예배를 마쳤다. 

이날 임직식에서 박문근, 고갑상, 김원태, 심상열 씨가 장로 장립됐으며 모
봉석, 조병수 집사, 이칠복, 박순례, 김명례, 임금선 권사가 은퇴했다. 

임석영 목사는 “고덕중앙교회 제3대 장로장립과 안수집사, 권사 은퇴식을 
인도하신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리며 오늘 임직자들을 비롯해 온 성도
가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 16만 고덕국제신도시의 방주로서, 서해안 시대 등
대로서의 역할을 감당하는 고덕중앙교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