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론| 교회, 한반도 평화의 대로를 열어야 한다_강경...

시론 교회, 한반도 평화의 대로를 열어야 한다 <강경민 목사_일산은혜교회>   한국 교회의 땀과 눈물로 한반도 평화 통일 이루어야   지난 4월 27일 남북 정상은 판문점에서 만나 ‘판문점 선언’을 발표했다. 두 정상은 남북 관계의 발전, 군사적 긴장 완화, 항구적 평화 체제 구축을 위한 비핵화에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함으로 세계...

|햇빛편지| 백한의 사랑_박부민 국장

-백한- 사진/daum백과 햇빛편지 백한의 사랑 <박부민 국장 nasaret21@hanmail.net>     수년 전 별난 새 한 마리를 구경했다. 어느 분이 정성껏 기르고 있던 꿩 종류인 백한(白鷳)이었다. 닭장 구석에 수컷 백한이 몹시 초조한 표정으로 웅크리고 있었다. 암컷이 알을 낳은 후 기진해 죽자 남은 수컷이 대신 그...

|시사논단| 남북, 북미 정상 회담과 한국 교회의 기도...

|시사논단| 남북, 북미 정상 회담과 한국 교회의 기도 < 전득안 목사_새벽이슬교회|국제학 박사>   통일을 위해서 간절히 기도하며 구체적으로 준비하는 교회가 되어야 합신 교단도 합력하여 복음적 화해와 평화적 통일을 위해 낮은 곳에서 섬기는 재단을 만들어야   지금 한반도는 봄의 훈풍으로 가득하다. 간혹 미세먼...

|사설| 다시 합신이 가야 할 길

사설 다시 합신이 가야 할 길     너무도 급변하는 한국의 상황이다. 국제 질서 또한 소용돌이친다. 사상적 다변화 현상뿐 아니라 여러 윤리적 논쟁과 혼란을 그대로 껴안은 채 정치, 사회적 큰 사건들을 시시각각 접하고 있다. 그래도 교회는 흔들림이 없이 복음을 보수하고 개혁의 동력을 유지해야 한다. 맞는 말이다. 그런데 한국 교회는 지금 어디...

|시론| 우리 합신 더 잘하자!_변세권 목사

시론 우리 합신 더 잘하자! <변세권 목사_온유한교회>   심리적 변방에만 있지 말고 이 시대 교회 앞에 공적 책임감으로 더 일해야   봄비가 내려서 좋다. 비 내리는 것이 이제 귀찮지 않고 반가운 걸 보니 인생의 여정에서 많이 찌들렸었나 보다. 우리는 목회 현장에서 논리와 명분, 납득만으로 목회가 되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안다....

|햇빛편지| 산 행_박부민국장

햇빛편지 산 행 <박부민 국장 nasaret21@hanmail.net>   산의 정상에 올라 보면 의외로 그 곳은 넓지가 않다. 볼품이 없고 밋밋한 경우가 더 많다. 높은 산일수록 그렇다. 그런데도 사람들이 힘들게 거기에 오르려고 하는 것은 단순한 정복욕 때문만은 아니다. 올라가는 고통과 땀의 대가로 주어지는 만족감 때문이고 목표를 성취하는...

|사설| 통일보다 평화가 먼저다

사설 통일보다 평화가 먼저다     4월 27일, 역사적인 남북 정상 회담이 다가 온다. 본보는 지난해 사설(745호)을 통해 새 정권의 과제를 제시하며 남북 관계에 있어서 ‘우리가 주체가 되어 다각적 외교 능력을 발휘함과 북한이 스스로 핵을 포기하고 평화적인 자세로 나오도록 채널을 열어 두고 관련국들의 협조 속에 부단히 대화를 시도해야 한다...

|시론| 윤리적 타락의 시대의 교회의 사명_이은상 목사...

시론 윤리적 타락의 시대의 교회의 사명 <이은상 목사_동락교회>   윤리적 타락의 시대에도 언제나 우선으로 생명나무인 말씀을 심어야한다.   미투, 위드유, next who? 미투 운동은 유력한 대통령후보자까지 쓰러뜨리는 강력한 힘을 발휘했다. 마치 봄의 들불이 마른 숲을 태워 버리듯 왜곡된 남성들의 성욕이 우글거리는 정글 숲,...

핫클릭

교단

교계

좌담 인터뷰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