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서울노회 신년 하례회 가져

0
24

북서울노회 신년 하례회 가져

 

북서울노회(노회장 전송수 목사)는 1월 8일 신년 하례회를 통해 지난해 노회 산하 지교회와 가정에 베풀어 주신 은혜에 감사하고 새해인사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노회장 전송수 목사는 설교를 통해 “우리에게는 희망이 있다”고 하면서 2018년에 대한 하나님의 은혜를 기대했고 노회 임원은 특송을 통해 주님만이 생명의 양식임을 고백했다.

또한 송은혜 사모(동탄 주다산교회)를 초청해 새해를 여는 hymn의 순서를 가짐으로 마음의 위로를 받고 노회원들은 덕담을 통해 목회하면서 은퇴 준비와 건강 유지에 힘써 주기를 당부했고 설교에 깊은 울림이 있고 부흥하는 목회가 되기를 위해 서로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_ 위영복 기자 | 북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