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장총, 증경대표회장 간담회 가져

0
28

장로교회 발전안 제시

한장총, 증경대표회장 간담회

 

(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유중현 목사)는 지난 12월 12일 제1회 한장총 증경대표회장단 간담회를 열고 의견을 수렴했다.

유중현 목사는 제1회 증경대표회장 간담회와 관련해 “한국장로교회의 원로 지도자들의 지혜와 뜻을 모으는 것이 한국장로교회의 연합과 일치, 정체성 회복을 위하여 중요한 길잡이가 될 것”이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이날 증경대표회장 중 박기수 목사(5대), 김춘국 목사(18대), 엄신형 목사(24대), 김요셉 목사(26대), 이종윤 목사(27대), 윤희구 목사(29대), 권태진 목사(30대), 유만석 목사(31대), 황수원 목사(32) 등 9명이 참석했으며 한장총 임원회에서는 대표회장 유중현 목사, 상임회장 송태서 목사 등 12명이 배석했다.

간담회에서 박기수 목사는 “증경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화를 나누는 것이 매우 의미가 있으며 한국장로교 정체성을 분명히 하기 위하여 한국에 장로교회를 전한 언더우드 선교사 후손을 찾아보는 것이 좋겠다”는 의견을 밝혔다. 이종윤 목사는 “3.1절은 국가행사라기 보다는 교회행사로 보아야 할 것이고 100주년이 되는 2019년에 대한 기념행사를 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겠다”고 제안했다.

대표회장 유중현 목사는 한국장로교회의 부흥과 관련하여 한장총도 미주지회 설립, 가입문 확대 등의 뜻을 밝혔다.

한편 한장총은 증경대표회장 간담회를 정례화하기 위해 증경대표회장단을 구성하고 회장에는 직전회장 채영남 목사, 총무에는 황수원 목사를 추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