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탄축시| 딱한번_이종섭 목사

0
42

성 탄 축 시

딱 한 번 – 안나의 기도 

< 이종섭 목사_찬미교회, 시인 >

 

 

내 목숨 감춰졌다가 딱 한 번 나타난다면

내 모든 삶 숨겨졌다가 딱 한 번 드러난다면

 

아기로 오신 예수 앞에라야 하네

 

과부 되어 팔십사 세 되기까지 홀로 산 건

성전을 떠나지 아니하고

주야로 금식하며 기도함으로 섬긴 건

오로지 딱 한 번

아기 예수를 뵙기 위함

딱 한 번,

그 유일한 딱 한 번의 감사를 하나님께

딱 한 번,

그 유일한 딱 한 번의 속량이 아기 예수께

 

모든 사람에게 이 말 하기 위하여

딱 한 번 그 앞에 나아가기 원했네

일생일대의 한 마디 하고 싶어

딱 한 번 그 앞에 서기 원했네

드디어 이루어진 딱 한 번

마침내 이루어진 딱 한 번

 

내 모든 금식과 기도와 섬김이

딱 한 번 피어나는 꽃처럼 피어나네

 

가슴속에 가득 차오르는 눈물

 

가리워졌던 내 생명 주 앞에 드려지네

 

 *안나의 기도 눅 2:36~38

 

*이종섭 목사는 대전일보 신춘문예에 시가 당선되어 등단, <바람의 구문론><물결무늬 손뼈 화석>등의 시집을 상재하였으며 수주문학상시흥문학상민들레문학상 등을 수상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