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개혁의 신학과 오늘’ 제29회 정암신학강좌_10월 31일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0
165

“종교개혁은 오늘 우리의 실천적 역사이다”

‘종교개혁의 신학과 오늘’

제29회 정암신학강좌

10월 31일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제29회 정암신학강좌가 오는 10월 31일(화) 오후 2시 수원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총장 정창균 목사)에서 개최된다.

‘종교개혁의 신학과 오늘’이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정암신학강좌는 총회 종교개혁500주년기념사업특별위원회와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정암신학연구소가 공동 주최하고, 합신 총동문회의 주관으로 진행된다.

오후 2시의 개회예배는 김기홍 총동문회장의 사회로 박영선 목사(합신 석좌교수)가 말씀을, 정창균 합신 총장의 인사, 김형민 총동문회 총무의 광고, 안만길 종교개혁500주년위원장의 축도 순으로 진행된다.

제1강좌는 이승구 교수(합신 조직신학)가 나서 ‘종교개혁과 우리의 구원 이해’란 주제로 특강한다. 이어 안상혁 교수의 해설과 윤영석 전도사 등 합신 2학년으로 구성된 연극공연 ‘1592년 마르부르크(Marburg) 회담 – 개혁파와 루터파 사이에 벌어진 역사적인 성만찬 논쟁’이 마련돼 눈길을 끈다.

제2강좌는 안상혁 교수(합신 역사신학)의 ‘종교개혁의 역사적 의의와 배경’이란 강의가 펼쳐진다.

특히 정성엽 총동문회 서기의 사회로 진행되는 토론회는 ‘종교개혁의 신학과 오늘’이란 주제로 정창균, 이승구, 안상혁, 김기홍, 정요석, 변세권 목사 등이 발표자로 나선다.

이어 총회장 박삼열 목사의 인도로 ‘종교개혁과 바른신학’ ‘종교개혁과 바른교회’ ‘종교개혁과 바른생활’이란 기도 제목으로 합심기도회를 갖는다. 한편, 이번 정암신학강좌 참석자들을 위해 호산나교회(유진소 목사)에서 저녁식사를 제공하며, 총동문회에서는 강의 책자와 기념품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해 종교개혁의 신학과 오늘의 한국교회의 현실을 생각하는 귀한 시간으로 마련했다”고 전했다.

문의 : 총동문회 총무 김형민 목사(010-6309-8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