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학술대회 – 10월 20일 소망수양관에서

0
66

‘종교개혁과 오늘의 한국 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공동 학술대회

10월 20일-21일 곤지암 소망수양관에서

 

 

한국기독교학회

한국복음주의신학회

한국개혁신학회 등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해 한국을 대표하는 기독교 학술단체와 주요 신학자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오는 10월 20일(금)과 21일(토) 곤지암 소망교회 수양관에서 열리는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공동 학술대회’는 ‘종교개혁과 오늘의 한국 교회’라는 주제를 가지고 한국의 대부분 신학회의 회원들이 함께 모여 종교개혁과 한국 교회를 성찰하는 시간을 갖는다.

주요 일정은 첫날 오후 1시, 13개 분과별로 논문 발표와 토론을 갖는다. 오후 5시 30분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학술대회 여는 예배를 하나님께 드리며 이어 서울 바하합창단의 기념 연주회가 마련된다.

저녁 주제 강연에서는 John W. de Gruchy 교수(남아공 케이프타운 대학교 명예교수)가 ‘세상의 생명을 위한 말씀과 성령의 변혁 운동으로서의 종교개혁’이라는 주제로, Rhino Malte 교수(현 루터 대학교 실천신학 교수)가 ‘남한 개신교회의 개혁을 위한 몇 가지 제언’이라 제목으로 기조 강연을 펼친다.

둘째날 오전에는 ‘종교개혁의 전통에서 본 한국 교회의 개혁과 연합’이라는 주제로 ‘60분 대토론회- 패널 디스커션’을 갖는다. 한국복음주의신학회 회장 심상섭 교수의 사회로 김재성 교수, 박영일 교수, 이정숙 총장, 이수영 목사, 정주채 목사, 송태근 목사가 패널리스트로 참여, 종교개혁에 비추어 한국 교회를 진단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준비위원회 사무총장 이승구 교수(합신·조직신학)는 “이번 공동 학술대회는 ‘참된 교회’를 회복하고자 하였던 종교개혁의 신앙과 신학의 토대 위에 오늘의 한국교회 개혁과 갱신, 그리고 하나님을 위한 역사적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