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 한교총, 탄소중립 제1차 포럼·사업설명회

0
49

한교총, 탄소중립 제1차 포럼·사업설명회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이영훈 목사)은 기후환경위원회(위원장 김주헌 목사) 주관으로 지난 5월 18일 서울 종로 기독교회관에서 2023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중립 ‘나부터 실천’ 사업 시행을 위한 제1차 포럼과 사업설명회를 열고 한국교회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했다.

이화여자대학교 기독교학과 장윤재 교수는 발제에서 기후 위기와 생태계의 탄식, 코로나19의 시련을 상기하면서 “한교총 2023년 중점사업으로 한국교회와 함께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중립 ‘나부터 실천’ 사업을 전개하는데 2030년이라면 우리 모두에게 이제 7년밖에 남지 않았다”며 “우리 자신과 우리의 후손이 살기 위해 앞으로 30년, 곧 한 세대 안에 탄소 제로 사회로 나아가야 한다. 그것은 ‘21세기의 출애굽’이 될 것”이라고 제언했다. 한교총 기후환경위원회는 기독교적 차원에서의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중립 실천방안을 연구하고 실행하는 1차 연도 사업으로 ‘2022 창조회복 교회 만들기’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2차 연도 사업으로 ‘2023 탄소중립 나부터 실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