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 푸른초장교회 홍진영 담임목사 위임식

0
117

푸른초장교회 홍진영 담임목사 위임식

부산노회 푸른초장교회에서는 지난 10월 15일(토) 낮 12시 홍진영 목사의 담임목사 위임식을 거행했다.

부산노회 노회원과 임원, 푸른초장교회 성도, 전주새중앙교회 성도 등이 참석한 가운데 드려진 예배는 위임국장 김병길 목사(새부산교회)의 인도로 노회장 배경훈 목사(양문교회)의 대표기도, 푸른초장교회 찬양대의 찬양에 이어 증경총회장 최홍준 목사(호산나교회 원로목사)가 ‘목회 본질에 충실한 목회자’(요한복음 10:11-15)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최홍준 목사는 “교회는 성도를 가르치고 훈련시키고 키워내야 한다”고 전제한 뒤 “전도하는 성도가 될 때 교회는 성장하며 하나님께서 귀하게 사용하실 것”이라며 “푸른초장교회가 날마다 부흥 발전해서 수많은 사람들이 구원받고 빛과 소금의 사명을 감당하는 십자가의 군사로 세워지는 놀라운 역사가 일어나기를 기원한다”고 당부했다.

위임식은 목사 서약과 교인 서약, 공포에 이어 노회장의 위임패 증정, 교인들의 꽃다발 증정, 윤지윤 자매의 특송, 김도현 목사(섬김의교회)와 구정오 목사(미래로교회)의 권면, 증경총회장 문수석 목사(벧엘교회)와 임영문 목사(평화교회)의 축사, 홍진영 목사의 답사, 양동근 장로의 인사 및 광고가 있었고 증경총회장 홍동필 목사(전주새중앙교회)의 축도로 모든 예식을 마쳤다.

홍진영 위임목사는 답사를 통해 “박성호 목사님께서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지금까지 섬겨오신 교회를 이어받도록 불러주셨다”며 “지난 몇 달간 성도님들 한분 한분 찾아 뵈면서 박성호 목사님께서 어떻게 사역하셨는지 조금이나마 느낄 수 있었다. 너무나 따뜻하고, 너무나 정이 넘치고, 그리고 참 감사한 교회에 하나님께서 불러 주셨구나, 그런 생각이 들었다”고 말하고 “지금 병원에 계셔서, 여기 계시지 못하지만, 박성호 목사님께 감사드린다”고 뜻을 전했다.

홍 목사는 “합신에 입학하고, 신학을 하면서 그때 마음에 품었던 것이 △성경을 가르치자와 △성도를 양육하자”라면서 “평생 목회하는 동안 말씀을 가르치고 성도를 양육하는, 이 두 가지를 실천하겠다”고 다짐했다.

홍진영 목사는 전주대학교와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M.Div)를 졸업했다. 남포교회 교육전도사를 시작으로 중동교회 부목사, 전주새중앙교회 부목사로 사역하다 푸른초장교회 청빙을 받아 2022년 8월 7일 부임했다.
한편, 푸른초장교회에서는 10월 16일(주일) 박성호 목사의 은퇴식을 거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