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기증·한림대춘천성심병원, MOU 체결

0
324

 

각막기증 활성화 위한 협력 다짐

장기기증·한림대춘천성심병원, MOU 체결

 

(재)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이사장 박진탁 목사)는 지난 7월 9일 한림대춘천성심병원(병원장 이상수)과 각막기증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은 한림대춘천성심병원 회의실에서 진행되었으며 장기기증운동본부 박진탁 목사 및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의 이상수 병원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도 등 도서지역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각막기증 상황 발생 시 신속히 출동하여 각막이식 수술을 위한 각막적출을 돕기로 약속했다. 이를 통해 생의 마지막 순간에도 생명을 나누겠다는 기증인들의 숭고한 나눔의 뜻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장기기증운동본부는 한림대춘천성심병원과의 협약을 통해 장기기증 운동을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강원도 지역 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각막기증이 활성화되어질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박진탁 목사는 “그간에도 조치원, 김해 등 지역, 시간을 불문하고 각막이식을 위해 애써주신 춘천성심병원 의료진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 전국에서 세 번째로 각막이식 수술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춘천성심병원이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각막기증 활성화의 기폭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수 병원장은 “강원도에서 활발하게 각막기증이 이뤄지고 있는데 이번 협약을 통해 각막이식을 기다리는 환우들에게 더 큰 희망을 드릴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며 “강원도 뿐 아니라 국내에서 각막 이식 분야에서 신뢰와 사랑을 드리는 최고의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본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장기기증운동본부와 긴밀하게 협력해 온 춘천성심병원에서 지난 3월과 5월 각각 60대, 70대 남성 2명의 각막기증이 이루어졌고, 이들을 통해 4명의 시각장애인이 다시 시력을 되찾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