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 대신 60주년 기념대회 개최

0
17

대신 60주년 기념대회 개최

대신총회(총회장 이상재 목사)가 60주년을 맞아 기념예배 및 학술세미나 등을 갖고 100년을 향해 비상할 것을 다짐했다.
대신총회는 6월 21일 ‘대신 60주년 기념대회’를 개최하고 노회, 목회, 선교 중심의 교단을 지향할 것을 다짐하는 한편, 60주년 기념 김치선 박사의 업적을 기념하는 전집과 영상물을 제작해 상영했으며, 교단의 미래 발전 계획을 담은 백서를 발간했다.
이밖에 교단 발전을 위해 헌신한 인물들을 선정해 대신인 상을 시상하고 격려하는 시간과 비전선언, 희망위로금 전달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대신 60주년 기념대회 비전선언문을 통해 “노회 중심의 교단을 세우기 위해 건강한 노회로서 교회 개척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실행한다”고 밝히며 또 목회 중심의 교단을 세우기 위해 “목양 일념으로 건강한 교회를 세우고 시대와 사회를 선도하는 목회자가 될 것과 교회의 부흥이 세계선교의 지름길임을 인식하고 목회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공유해 공동성장의 길을 열어갈 것, 책임감 있는 사명자를 발굴하여 인재 인프라를 구축하고 다음 세대를 준비할 것을 선언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전국 교회가 함께하는 공교회적 신학대학원을 세운다”며 “이를 위해 교사(校舍)를 확보하고, 교육환경을 개선할 것과 지성과 영성과 인격을 갖춘 양질의 목사 후보생을 양성하여 향후 100년을 열어 갈 것을 선언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 박병화 총회장이 참석, 축사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