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성서공회, 르완다에 성경 기증식 가져

0
5

대한성서공회, 르완다에 성경 기증

창조교회 후원으로 1만 3,618부 전달

 

대한성서공회는 지난 7월 8일 경기도 용인 반포센터에서 르완다에 ‘킨야르완다어 성경’ 1만 3,618부를 보내는 기증식을 가졌다.

이번에 전달되는 킨야르완다어 성경 1만 3,618부는 르완다성서공회가 진행하는 성경 기반 회복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살의 후유증으로 어려움을 겪는 르완다 사람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기증식은 창조교회(홍기영 목사)의 후원으로 이루어졌다.

홍기영 목사는 “르완다에 보내는 킨야르완다어 성경이 르완다 사람들에게 하나님이 주시는 위대한 소망을 바라볼 수 있게 하는 역사가 있기를 원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창조교회는 2015년 쿠바에 스페인어 성경을, 2019년에는 미얀마 조친어 성경을 후원한 바 있다.

한편 르완다는 투치족과 후투족의 종족 간 갈등에서 비롯된 1994년 ‘르완다 대학살’로 오랜 기간 고통 받는 국가이다. 대학살 100여 일 동안 100만여 명이 목숨을 잃었고, 수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가족, 친구, 이웃들이 죽어가는 모습을 목격하는 비극적 상황을 겪었다.

이에 르완다성서공회는 르완다 사람들이 성경을 바탕으로 당면한 도전들을 극복할 수 있도록 성경 기반 회복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르완다성서공회는 성경 기반 회복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을 잃은 생존자들을 위로하고 가해자와 생존자가 화해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