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가정폭력 피해아동 지원

0
7

가정폭력 피해아동 지원

월드비전, ‘가장 무서운 곳, 우리집’ 캠페인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가정폭력 피해아동 지원을 위한 ‘가장 무서운 곳, 우리집’ 캠페인을 오는 7월 31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한다.

‘가장 무서운 곳, 우리집’ 캠페인은 보호받아야 할 공간에서 잔인한 폭력에 노출된 아동들의 실태를 조명하고 이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월드비전은 최근 천안 여행가방 감금 아동 사망 사건과 경남 창녕에서 학대를 피해 탈출한 9세 아동 등가장 안전해야 할 집에서 잔인한 폭력에 노출된 아이들의 정서 안정과 이들의 자립 지원의 필요성을 환기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금액은 가정폭력 피해 아동의 심리치료와 의료비 지원, 생활안정자금지원 및 주거비 지원에 활용된다. 월드비전은 피해아동들의 심리적 안정을 위한 언어, 인지, 미술, 놀이치료 등 다방면적인 지원을 제공한다. 또 피해아동들의 생애주기에 맞춘 교육과 생필품을 지원해 이들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다. 후원 동참을 희망하는 사람들은 월드비전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월드비전은 가정 폭력에 노출된 아동 지원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5년 간 ‘전국가정폭력피해자보호시설협의회’와 함께 피해아동의 심리적, 정서적 회복을 돕고 피해가정의 자립환경조성 사업을 진행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