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금지법 등 ‘백만국민대회’ 개최

0
5

차별금지법 등 ‘백만국민대회’

2월 29일 서울시의회 앞서

 

차별금지법·낙태반대·중독예방을 위한 백만국민대회(대회장 류정호 목사, 준비위원장 이용희 교수, 사무총장 홍호수 목사)가 오는 2월 29일 정오 서울시의회 앞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의 건강한 개인과 가정, 사회, 국가를 위해 동성애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낙태합법화 반대, 중독예방을 위해 양심적·애국적 국민들을 깨우고 동참시키기 위한 대대적인 전 국민적 운동이 필요하다는 절박함 속에서 마련됐다.

국민대회는 1부 한국교회 연합기도회, 2부 백만국민대회 및 천만서명운동, 3부 사랑행진(퍼레이드) 순서로 진행된다.

이와 관련해 백만국민대회 준비위원회는 지난 1월 7일 서울 코리아나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회의 준비상황을 알리고 한국교회의 적극적인 동참을 요청했다.

대회장인 류정호 목사(기성 총회장)는 “거룩한 성과 생명 자유를 위협하는 동성애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낙태합법화 반대, 중독예방을 위해 한국교회 성도님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한다.”며 “대회가 잘 되어서 서구 사회처럼 침몰하는 모습을 답습하지 않고, 성경적 가치관으로 쓰임 받는 귀한 사역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교회 연합기도회에서는 대한민국과 자유민주주의, 한국교회의 위기와 목회자들, 정의롭고 국민이 행복한 나라, 대통령과 위정자들, 국가안보와 국군장병, 국가의 정체성, 북한동포, 동성애 차별금지법 반대, 낙태반대, 중독예방을 주제로 두고 각 분야 전문가들이 나서 뜨겁게 기도할 예정이다.

한편 대회에 앞서 전국 24개 교회에서 특별기도회가 열리며, 2월 3일부터 7일까지 한국교회 목회자 성도 금식성회도 준비 중에 있다. 아울러 차별금지법 반대, 낙태반대, 중독예방을 위한 공동기도문을 제공하고, 2월 23일 주일을 차별금지법 반대, 낙태반대, 중독예방을 위한 설교주일로 지킬 예정이다.

준비위는 또 차별금지법 반대 및 낙태반대, 중독예방을 위한 천만서명운동을 온라인(www.차금반.com)과 오프라인을 통해서 올 연말까지 이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