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07년 평양대부흥 계승 발전  오는 22일부터 ‘2007포럼 서울대회’ 개최 

0
3

‘1907년 평양대부흥 계승 발전 
오는 22일부터 ‘2007포럼 서울대회’ 개최 

‘1907년 평양대부흥’ 100주년을 맞는 2007년을 준비하며 범교단적 목회
자, 신학자 및 평신도들이 모여 한국교회의 부흥운동의 나아갈 길을 모색한
다. 

2007포럼(회장 이승영 목사)은 오는 2006년 1월 22일부터 24일까지 경기도 
분당 새벽월드 평화센터에서 ‘2007포럼 서울대회’를 개최, 한국교회의 새
로운 부흥의 전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 ‘2007포럼 서울, 세계대회 조직위원회’는 지난 12월 22일 새벽
월드 평화센터에서 ‘서울대회 설명회’를 열고 행사계획 및 조직을 발표했
다. 

이번 서울대회는 오는 2007년에 열리는 ‘2007포럼 세계대회’를 준비하는 
예비행사로써의 성격을 띠며 ‘성령이시여, 생명과 평화를 주소서’라는 주
제로 학술대회 및 성회,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학술대회의 발제자로는 민경배 총장(서울장신대), 사마자 교수(장신대), 김
흥기 교수(감신대
), 오영석 교수(한신대) 등이 나서며 성회의 강사로는 오정
현 목사(사랑의교회), 송병기 목사(미국 뉴욕 목양교회), 김상복 목사(할렐
루야교회) 등이 나선다. 

2007포럼 서울대회 및 세계대회의 조직은 △대회장 이승영 목사 △명예대회
장 길자연 엄신형 하용조 외 5명 △공동대회장 김원배(상임) 백도웅 오정현 
외 7명 △집행위원장 정상운교수(성결대) 등이며 이외에도 고문 및 자문위
원, 12개 분과위원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2007포럼 조직위’는 또 설명회에서 성령운동, 복음문화운동, 신앙생활운
동, 말씀회복운동, 선교운동, 평등운동, 생명운동을 지향하며 한국교회의 부
흥을 일으킬 것을 천명했다. 

한편 오는 2007년 평양대부흥 10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2007포럼 세계대
회’는 한국뿐 아니라 미국, 호주 등 세계 100여개 한인교회에서 동시에 열
릴 예정이다. 

회장 이승영 목사는 ‘2007포럼 세계대회’를 마친 뒤에도 ‘예수, 평화 포
럼’ 등으로 명칭을 바꿔 후속 행사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2007포럼’은 지난 2004년 6월부터 시작, 1907년 평양 대부흥운동의 역사
적 의의를 되새
기고 창조적으로 계승, 한국사회 및 교회를 변화시키고자 목
회자 신학자 평신도들이 모인 범교단적 학술모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