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의 7가지 법칙_손종국 목사

0
5

교육의 7가지 법칙

손종국 목사(청소년교육선교회 대표)

성공하고자 하는 열망이 바로 성공의 열쇠이다. 보통의 교사들은 공과를 가르
치면서 성공하고자 하는 열망을 가지고 있지 않다. 가르친다는 것은 사실과 
정보들을 전달하는 것 이상으로 학생들이 배울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을 뜻한
다. “학생들이 배워 알고 있지 않다면 당신은 가르친 것이 아니다”라는 말을 
하지만 교회학교 교사에게 있어서는 한 가지가 더 첨가되어 “학생이 배워 알
고 그에 따라 살지 않는다면 당신은 가르친 것이 아니다”라고 해야 한다. 

골 1:9, 10절에서 바울은 이 점을 명확히 일러주고 있다. 처음에는 지식을 
습득하는 것으로 시작하여(하나님의 뜻을 아는 것으로 채우게 하시고), 더 나
아가 그 지식의 유용성과 중요성을 이해하는 것으로 발전하여(모든 신령한 지
혜와 총명에), 그 모든 것을 실천하게 하고(주께 합당히 행하여), 마지막에
는 헌신으로 결실을 얻게 한다(모든 선한 일에 열매를 맺게 하시며). 위에 열

거한 모든 요소를 포함하지 않은 가르침은 불충분한 가르침이다. 

교육에도 과학의 법칙들처럼 확고부동한 자연법칙이 존재한다. 

1) 교사는 무엇을 가르쳐야 할 지를 알고 있어야 한다(교사의 법칙). 
교사는 수업 전, 자기가 가르치려는 내용을 확실히 알고 이해하고 있어야 한
다. 가르치는 교사도 확실히 이해하지 못한 것을 학생들에게 전달할 때, 교
사 자신이 기력이 없게 되기 마련이며 더구나 학생들이 이를 이해한다는 것
은 기대하기 어려울 것은 너무도 자명하다. 

2) 학습내용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을 끌어 이를 계속 유지시켜야 한다(학생
의 법칙). 
교사는 학생의 관심을 유발시키되 학습 내용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 내야 한
다. 이러한 접촉점을 위해 학생을 잘 이해하고 감정과 생각을 나눌 수 있어
야 한다. 

3) 학생들이 이해할 수 있는 용어로 설명해야 한다(언어의 법칙). 
많은 교사들이 학생들이 이해하지 못하는 어른의 용어(예를 들어, 구원, 영
접, 회개 등)로 아이들을 가르치고 또 기도하며, 듣고 있는 학생들의 경험과 
전혀 무관한 예화로 설명을 하려 든다. 예수님이 하신 설교는 듣는 청중 누구
r
나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 이루어져 있었다는 점을 상기하는 것은 우리에
게 가장 좋은 지침이 된다. 

4) 학생들이 이미 알고 있는 사실에서 출발하여 새로운 지식으로 이끌고 나가
야 한다(수업진행의 법칙). 
새로 배워야 할 진리는 이미 알고 있는 진리를 통해서 배워야 한다. 흔히 교
사가 범하는 오류 중 하나는 학생들이 알고 있으리라고 가정하고 있는 것 중
에 실제로는 그들이 모르는 것이 많이 있다는 점이다. 그들이 확실히 알고 있
는 개념 혹은 사실을 가지고 새로운 미지의 것을 설명해 주어야 한다. 

5) 학생 자신이 생각하고 행동할 수 있도록 도전을 준다(교육과정의 법칙). 
학생들이 머리를 쓰도록 자극해야 한다. 교육은 사람에게 인상을 주는 것이 
아니라 영향을 주는 것이다. 그들을 설득시키는 것이 아니라 변화시키는 것이
다. 세상에서 가장 혁명적인 힘이다. 가능한 한 학생이 교사의 설명에 한 걸
음 앞서 생각하게 하여 학생이「발견자」의 태도를 갖게 하는 것이 필요하
다. 공부시간 중에 학생으로 하여금 능동적으로 참여케 한다. 질문이나 과제
를 주고 일정시간 동안 학생들 스스로 답을 찾도록 한다.

r
6) 학생으로 하여금 지금 배우고 있는 내용을 자기 것이 되게 한다(학습과정
의 법칙). 
학생은 배우는 진리를 자기 마음에서 재생할 수 있어야 한다. 실제로 자기가 
배운 것을 표현하지 못하는 정도라면 그것은 학생이 스스로 이해하는데 혼란
을 가지고 있거나 명확하게 정리가 되어 있지 않다는 것이다. 

7) 공과 내용을 반복하고 복습하도록 한다(복습의 법칙). 
복습은 지식을 완전하게 하며 지식을 확실하게 하고 지식을 즉각적으로 사용
하게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성경의 내용은 새로운 것이 아니나 그 의미
를 늘 새롭게 발견하고 삶에 적용할 수 있도록 반복하며 깊이를 더하여 설명
해 주어야 한다. 

※ www.c3tv.com <<손종국목사의 교사대학>>에서 필자의 동영상강의를 시청하
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