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목회포럼, 이사장·대표 취임예배 사단법인으로 새 출발…연합·일치 다짐

0
5

미래목회포럼이사장·대표 취임예배

사단법인으로 새 출발…연합·일치 다짐

 

 

미래목회포럼 이사장·대표 취임 감사예배 및 제9차 총회가 지난 11월 30일 서울 장충동 앰버서더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날 총회에서는 미래목회포럼 새 대표로 부대표였던 오정호 목사(대전새로남교회)가 선출됐다또 직전이사장 최이우 목사(종교교회)는 상임이사로직전대표 정성진 목사(거룩한빛광성교회)는 이사장으로 각각 추대되고 부대표에는 고명진(수원중앙교회주서택(청주주님의교회목사가 각각 선임됐다.

 

이번 리더십 교체는 미래목회포럼의 사단법인화에 따른 것으로사단법인의 첫 이사장은 정성진 목사가 맡게 됐다정성진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우리가 원하는 미래는 한국교회가 함께 만들어 가는 것이며 지연과 학연교파의 경계를 넘어 하나 된 십자가 정신으로 마음을 열고 함께 기쁨을 나눌 때 아름다운 연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정호 신임대표는 이날 총회에서 전 대표 정성진 목사로부터 고퇴와 성경을 인계받은 후 전임 대표께서 치열하게 개혁에 힘쓰시고 삶으로 모범을 보이셨는데부족한 종도 좋은 전통을 이어받아 미래목회포럼이 명실상부한 한국교회 희망의 불씨가 되도록 마음을 담겠다고 말했다.

 

이날 예배는 장학일 목사(예수마을교회)의 사회로 김승연 목사(전주서문교회)의 대표기도이정익 목사(신촌성결교회)의 축도 등으로 진행됐다.또 김요셉 대표회장(한교연)과 전병금 대표회장(한목협), 이재천 사장(CBS), 박종구 목사(월간목회), 민산웅 사장(극동방송등이 축사를오정현 목사(사랑의교회), 구본홍 사장(CTS), 허미숙 사장(C채널등이 격려사를 전했다.

 

  _기사6-미래목회포럼.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