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출범 세습반대 서명운동·입법활동 등 펼쳐

0
4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출범

세습반대 서명운동·입법활동 등 펼쳐

 

 

대형교회의 연이은 목회세습으로 한국교회의 이미지 실추가 우려되는 가운데 세습 반대운동을 펼쳐온 교계 단체들이 하나로 뭉쳤다.

 

교회개혁실천연대기독교윤리실천운동바른교회아카데미는 지난 11월 2일 서울 명동 청어람에서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출범 기자회견을 열고 앞으로의 활동계획을 밝혔다.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는 향후 교회와 단체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연대를 구축해 ▲연구조사운동 ▲교육홍보운동 ▲캠페인운동 ▲입법운동 등을 통해 체계적인 세습반대운동을 벌일 예정이다.

 

공동대표로는 바른교회아카데미 김동호 목사와 기독교윤리실천운동 백종국 교수교회개혁실천연대 오세택 목사가 선임됐다.

 

이날 인사말을 전한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 대표)는 세습한 교회는 안 죽어도 한국교회는 죽고 세상 사람들에게 손가락질 받고 있다며 같은 뜻을 가진 단체들의 연합으로 이 운동이 잘 돼서 세습이 근절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격려사를 전한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는 혼자서도 충분히 성공적인 목회를 해나갈 수 있는 젊은 목회자들이 세습을 통해 불명예에 빠지고 있다며 정말 목회자를 살린다는 심정으로 세습반대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고문으로는 김북경 목사(전 에스라성경대학원대학교 총장), 손봉호 장로(서울대 명예교수), 이형기 명예교수(장신대), 홍정길 원로목사(남서울은혜교회)가 맡았다지도위원으로는 강영안 교수(서강대), 박은조 목사(샘물교회), 전재중 변호사(법무법인 소명),정주채 목사(향상교회등이 참여한다.

 

 

  _기사4-교회세습반대운동.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