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력해진 영국 땅에 기도의 불길로 ACTS, 2013 영국 기도 선교 개최

0
11

무기력해진 영국 땅에 기도의 불길로

ACTS, 2013 영국 기도 선교 개최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총장 김영욱)는 오는 9월 6일부터 20일까지 영국 런던과 벨파스트애버딘 등 11개 지역에서 기도 선교를 펼친다,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학생교수직원 등 235명이 참가하는 영국기도선교는 영국 출신인 토머스 선교사가 한국 최초의 개신교 순교자가 되어 대동강에서 그 생명을 바쳤듯작은 토마스가 되어 영국교회의 부흥을 위해 영국 교회에 숙박하며 중보기도 할 예정이다.

 

특히 선교를 학교의 교육이념으로 삼고 있는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ACTS)는 교수와 학생직원은 11개 팀을 구성하여 6-15일까지는 현지교회 예배당에 머물며 기도회와 워십 댄스태권도 시범, 4영리 드라마 등을 선보이며, 16-19일에는 런던 웨스트민스터 채플에 집결해 각 조별 사역을 보고하고 한국교회와 영국교회의 회복과 부흥을 위한 집회를 할 예정이다. 11개 방문지역(영국북아일랜드웨일즈스코틀랜드)에는 벨파스트킬시스퀸스베리카디프애버딘애쉬테드윈체스터도싯콘월울버햄프턴레민스터이다

 

이 사역에는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ACTS) 이사장인 최남수(의정부 광명교회목사와 김영욱 총장도 동행한다김 총장은 현재 영국은 교회 건물이 술집이 되거나 이슬람 사원으로 팔려가고 있다세계선교의 원동력이 되었던 기독교 국가가 이제는 세속화와 이슬람에 의해서 그 빛을 잃어가고 있다이런 안타까운 현실을 접하며 교수학생직원이 복음의 빚을 갚자는 취지 아래 기도 선교를 준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 총장은 이 일은 참가하는 액츠인들만이 아니라 한국에서 기도하는 우리들 모두 함께 동참하는 기도선교’ 프로젝트다이번 기도 선교는 영국교회에 기도의 불길이 일어나 복음주의적인 교회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데 의미를 두고 있다면서 모든 여정의 준비와 진행을 위해서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새롭게 선교의 도전을 받고 비전을 가질 수 있도록 기도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_acts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