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국내 성서보급 소폭 ‘상승’ 성서공회, 정기이사회…해외수출은 호조

0
3

상반기 국내 성서보급 소폭 상승

성서공회정기이사회…해외수출은 호조

 

 

올해 상반기 국내외 성서보급 사업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성서공회(사장 권의현)는 지난 5월 21일 서울 양재동 성서공회 본부에서 정기이사회를 열고 상반기 사업·예산보고 및 새 임원선출의 순서를 가졌다.

 

이날 권의현 사장은 사업보고에서 상반기 동안 지난해에 비해 2083부가 증가한 347102부의 성서를 보급했으며 이중 개역개정판은 242823부 라고 밝혔다최근 감소세에 있던 성서보급이 소폭 증가한 것이다권 사장은 국내 성서보급이 침체기를 못 벗어나는 것은 모바일 성경의 확산, 21세기찬송가 관련 분쟁의 영향과 더불어 개역개정판 교체가 마무리 단계에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상반기 해외 성서수출은 119개국 131개 언어로 총 3113296부가 수출된 것으로 보고됐으며 지난해보다 185771(6.3%)가 증가돼 지난해에 이어 최고의 실적을 계속 경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수출금액은 1272700만원에 이른다또 상반기 모금사업을 통한 총 모금액은 86572만원으로 집계됐다.

 

성서공회는 또 지난해 12월부터 신학자 40여명이 참여하여 새로운 번역성경인 ‘(가칭)새 한글 성경전서를 제작 중이며 2018년 번역을 완료감수과정을 거쳐 2020년 온·오프라인에서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새 임원선출에서는 이사장에 김동권 목사(예장합동), 부이사장에 정하봉 목사(기감), 서기에 이정익 목사(기성), 회계에 손인웅 목사(예장통합)를 각각 선출했다.

 

  _기사2-성서공회.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