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스포라 선교역량 ‘하나로’ 세기총 창립, 박위근 대표회장 선출

0
2

디아스포라 선교역량 하나로

세기총 창립박위근 대표회장 선출

 

 

세계한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가 지난 3월 8일 서울 연지동 기독교회관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한인교회·단체 연합과 세계선교를 위한 헌신을 다짐했다.

 

200여명의 국내외 교계 인사들이 모인 이날 총회에서는 세기총 초대 대표회장에 박위근 목사(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를 선출했으며 상임회장에는 장종현 목사(백석학원 설립자), 황의춘 목사(미기총 대표회장)를 각각 선임했다총재는 추후 교계 원로 인사에서 추대키로 했다.

 

이날 총회는 세기총 발기인대표 김요셉 목사의 사회로 취지설명발기인 준비위원장 김춘규 장로의 내외빈 소개임원선출 등으로 진행됐으며 대표회장·상임회장 선출 후에는 사업·예산안 및 임원선임 등의 미진 안건을 회장단에 위임키로 하고 폐회했다.

 

이날 세기총은 창립선언문에서 전 세계 흩어진 디아스포라 공동체와 함께 민족복음화와 세계복음화를 위한 선교과제에 집중하면서 교회일치와 연합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또한 세상의 분열과 갈등을 치유하고 이단사이비 대처대북지원새터민 지원사업 등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세기총은 본격적인 사역에 나서기 전까지 사무실을 한교연 안에 두고 사업을 진행할 방침이며 한교연과 긴밀히 협력하며 조직강화 및 전 세계 네트워크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_기사5-세기총.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