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교회 목회자 초청 격려 위로 한복협, 6월 8일 강변교회서 발표회

0
4

작은교회 목회자 초청 격려 위로
한복협, 6월 8일 강변교회서 발표회

 

 

작은교회 목회자를 초청해 이들의 고민과 어려움을 듣고 격려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복음주의협의회(회장 김명혁 목사)는 오는 6월 8일 서울 도곡동 강변교회에서 ‘작은 교회들을 격려하며 함께 하는 한국교회’라는 주제로 월례조찬기도회 및 발표회를 연다. 

 

이날 ‘작은교회 목회자들의 보람과 고충과 청원의 말씀’을 작은교회 목회자 7명이 발표하며 이어 ‘격려와 위로와 권면의 말씀’을 이정익 목사(신촌성결교회), 손인웅 목사(덕수교회), 임석순 목사(한국중앙교회), 김명혁 목사(강변교회 원로)가 차례로 발표한다. 

 

발표 후에는 작은교회 목회자와 순서 담당자들이 모두 나와서 함께 축복송을 부르며 서로를 축복하는 시간을 갖는다. 행사 후에는 양화진 선

교사 묘원에서 교제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날 발표회 전 기도회는 회장 김명혁 목사의 사회로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가 말씀을 전하며 이어 ‘한국교회의 영적 및 도덕적 각성을 위하여’ 김중석 목사(사랑교회)가, ‘작은교회 목회사역의 건강한 발전을 위하여’ 허태성 목사(강변교회)가, ‘한국교회가 서로 격려하며 돕기 위하여’ 박병식 목사(송파제일교회 원로)가 각각 기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