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여 우리를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   한복협, 1월 조찬기도회·발표회…14일 새문안교회

0
4

‘주여 우리를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  
한복협, 1월 조찬기도회·발표회…14일 새문안교회

 

 김명혁(칼).jpg

 

한국복음주의협의회(회장 김명혁 목사)는 오는 1월 14일 서울 새문안교회(이수영 목사)에서 ‘주여 우리를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란 주제로 올해 첫 월례 조찬기도회 및 발표회를 연다.

 

이날 ‘주여! 한국교회를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를 제목으로 전병금 목사(한복협 중앙위원, 강남교회)가, ‘주여! 북한동포를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를 제목으로 림인식 목사(노량진 교회 원로)가, ‘주여! 세계난민들을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를 제목으로 이윤구 장로(인간성회복 추진위원회 총재)가 각각 발표한다.

 

 

또 순서자와 한복협 중앙위원들이 함께 ‘평화의 기도’를 합창하며 방지일 목사(한복협 자문위원, 영등포교회 원로)가 축도한다. 

 

발표회 전 기도회는 김상복 목사(한복협부회장, 할렐루야교회 원로)의 사회로 방지일 목사가 말씀을 전하며 ‘영적 각성을 주시옵소서’, ‘도덕적 각성을 주시옵소서’, ‘민족의 화해와 평화를 주시옵소서’란 제목으로 최이우 목사 (한복협 중앙위원, 종교교회), 이상형 사관(한복협 중앙위원, 서울기독교연합회 사무총장), 유관지 목사(한복협 중앙위원, 감리교북한교회연구원장)가 각각 기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