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교 거리 노방전도 주의촉구 통대협, 용산구교구협과 대책 회의

0
10

통일교 거리 노방전도 주의촉구
통대협, 용산구교구협과 대책 회의

 

 

크기변환_기사4-통대협.jpg

최근 통일교가 노방전도에 집중하고 있는 것과 관련, 한국교회도 피해 예방에 나섰다.   

 

한국기독교통일교대책협의회(대표회장 최재우 목사)와 통일교 노방전도 대책을 위한 용산구지역교구협의회는 지난 8월 28일 서울 캐피탈호텔에서 회의를 갖고 통일교 노방전도 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용산구 지역 내 교회들이 연합집회를 통해 성도들에게 통일교의 실체를 알리기로 했으며 이를 위해 통대협에서 제공하는 각종 자료를 사용하기로 했다. 또한 개 교회들이 통일교 관련 단체 및 기업체 목록을 플랜카드로 제작하여 성도들이 통일교 제품을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기로 했다.  

 

이날 예배는 통대협 대표회장 최재우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이영선 사무총장이 통일교의 최근 소식과 포교전략에 대해 약 40분간 강의했다.  

 

통대협 이영선 사무총장은 “통일교는 1만 명 신자를 목표로 집중 포교에 나서고 있으니 기독교 성도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통일교를 나타내는 노란색 옷과 노란모자, 통일교 마크가 있는지 살펴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