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숙한 장로교회’ 위한 일치 다짐 한장총, ‘2010 장로교의 날’…비전공유 

0
4

‘성숙한 장로교회’ 위한 일치 다짐
한장총, ‘2010 장로교의 날’…비전공유 

 

크기변환_장로교의날.jpg

 

‘2010 장로교의 날’이 ‘성숙한 장로교회’란 주제로 지난 7월 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개최됐다.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종윤 목사)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지난해 요한칼빈 탄생 500주년을 기념하여 열린 ‘장로교의 날’에 이은 2번째 대회로, 장로교단의 일치와 연합을 위한 새 비전을 선포했다.

한장총 소속 28개 장로교단이 모인 이날 행사에서 대회장 이종윤 목사는 “우리는 함께 모여 기도하고 힘을 결집시켜야 한다”면서 “올해는 성숙한 장로교회라는 주제로 서로를 격려하므로 연합과 일치된 모습을 하나님과 세상에 보이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유럽의 교회들이 안타깝게도 쇠퇴기에 접어 들어가고 있는 때에 한국교회의 주교단인 장로교인들이 그것을 타산지석으로 삼아 한국교회 뿐 아니라 세계교회의 방향을 제시하고 견인하여야 하는 막중한 책임감으로 함께 모여 기도하고 힘을 결집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총 4부로 진행된 ‘장로교의 날’ 행사는 1부에서 젊은이들이 참여하는 찬양의 시간으로 장로교의 핵심인 ‘하나님 영광’(한국중앙교회 임석순 목사)과 ‘하나님의 주권’(수원명성교회 유만석 목사)에 관한 메시지가 선포됐다.

2부에서는 28개 교단 총무들이 담당한 기수단 입장에 이어 대회장의 개회선언, 개회식에서는 성숙한 장로교회가 선언됐다.

 

또한 ‘장로교의 날’에 대한 각계 주요인사의 축사, 전병호 목사(NCCK 회장), 오세훈 서울시장, 회원교단 총회장, 직전회장 김요셉 목사 등의 격려사가 이어졌다.

3부에서는 ‘장로교 전통에 따른 예배’를 드리고 이종윤 목사가 ‘성숙한 장로교회 우리교회’라는 제목으로 메지시를 전했다.

 

이어 ‘한국 장로교단의 연합과 일치를 위하여(노문길 목사)’, ‘한국교회의 부흥과 성장을 위하여(정봉기 목사)’, ‘국가와 민족, 통일을 위하여(오덕교 목사)’, ‘국내외 선교를 위하여(변우상 목사)’, ‘사회복지 발전을 위하여(김양원 목사)’, ‘이단사이비로부터 건강한 교회를 위하여(김학수 목사)’ 등의 제목으로 기도를 드린 후 최능력 총회장(합동총회)이 평화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류영모 목사(성찬분과위원장)의 집례로 장로교 전통에 따른 성찬식을 거행하고 장로교단의 연합과 일치를 다짐했다. 

4부 폐회식에서는 대회선언문 및 제안이 낭독됐으며 이종윤 목사 인도 아래 28개 교단 총회장과 총무가 등단해 찬송을 합창하고 서로 얼싸안는 감동의 시간을 마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