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기독언론인대회 10월 독일서 

0
8

한인기독언론인대회 10월 독일서 
한기총 언론출판위, ‘출판문화상’ 재개도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광선 목사)가 오는 10월 4일부터 9일까지 독 
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세계한인기독언론인대회’를 개최하고 세계도서전에 
참가한 뒤 종교개혁지를 탐방한다. 

‘유럽선교사대회’와 ‘독일한인초청의 밤’ 행사도 갖고 선교사 및 한인 
들과 교제하며 이어 13일까지는 동유럽지역을 둘러 볼 예정이다. 

언론출판위원회의 주관으로 추진되는 이번 행사는 5월 24일에 언론출판위 임 
원회에서 확정 됐으며, 지난 5월 7일 한기총 임원회도 이를 승인했다. 

언론출판위원장 이형규 장로는 “세계에서 가장 크고 유명한 도서전이 열리 
는 곳에서 언론인대회를 개최하고 종교개혁지를 함께 탐방하는 것은 큰 의미 
가 있다”며 “국내에서 100여명이 출발하고 현지에서 100여명이 합류하는 
대규모 행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준비위원회에서 세부일정과 구체적인 예산을 확정하는 대로 한기 
총 실행위원들을 중심으로 참가자를 모집할 것”이라며 “국내 참가자에게 
는 항공료 정도만 부담케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10월 9일부터 13일까지 이어지는 동유럽지역 행사는 옵션으로 별도의 비용 
이 추가되며 자부담인 것으로 알려졌다. 

언론출판위원회는 또 매년 시행되는 한기총 언론상에 ‘출판문화상’을 추가 
하기로 했다. 

현재의 언론상에서 시행되는 출판상은 출판인에게 주는 상인 반면에 출판문 
화상은 출판된 도서를 평가하여 시상하며 수년 동안 중단되었다가 금년에 다 
시 재개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