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을 밝히는 성령의 불바람_최영호 목사

0
21

새벽을 밝히는 성령의 불바람

최영호 목사·새언약교회

2007년은 평양대부흥 100주년이 되는 해이다. ‘Again 1907 평양대부흥’의 
역사가 회복되기를 소망하면서 작은 불씨 운동을 일으키고 있다. 부흥의 갈
망을 몸부림하면서 작은 교회가 할 수 있는 것을 찾아서 부끄럽지 않은 성령
의 대 감동의 역사를 기도하며 섬기고 있다.

평양 대부흥 100주년 맞아

부흥은 외형의 부흥과 내면의 부흥이 있다. 우선은 눈에 보이는 부흥은 익숙
한 부흥이며 모든 교회들이 열망하는 부흥이다. 한국교회가 많은 관심을 가
진 부흥의 모습으로 가히 세계적 선두자리에 그 부흥을 자랑하는 위치에 서 
있다. 그러면서 그 부흥의 뒷모습에 현대 교회가 깊이 자성해야 하는 아픈 
모습들을 많이 가지고 있음을 본다. 그렇게 크게 성공하는 부흥을 가져오기
까지 많은 눈물과 헌신들이 있었음에도 그렇다.
결과가 사분오열되는, 때로는 부끄러운 인간 욕망의 사리사욕의 치부를 드러
내고야 마는 아픔을 
눈으로 보게 된다. 이런 아픔의 모습은 특정 교회나 목
회자들의 모습이 아니라 결국 우리 모든 목회자들의 모습임을 고백하게 된
다. 그러니 외적 부흥은 적당한 것이 좋을 듯하다. 그저 자신을 헌신하여 일
구어놓은 교회를 사심과 욕심 없이 벗어날 수 있는 정도가 좋은 듯하다. 
더욱 힘써야 할 아름다운 부흥을 2007년에 기대한다. 내면의 몸부림을 한
다. ‘본, 덕, 나됨’을 목표로 하여 우리 새 언약 교회는 새벽 은혜의 불씨
운동을 다음과 같이 펼치고 있다. 

1. 나눔과 섬김을 극대화
교회는 선교와 전도의 영역을 넓혀가며 지역 교회와 철저한 하나됨의 연합 
운동을 펼치고, 교우들은 봉사와 헌신의 영역을 넓히고, 가정은 이웃을 향
한 사랑과 덕을 섬기기 위해 철저한 말씀을 통해 자기 돌아보기에 최선을 다
하고 있다. 
2. 작은 나로부터 성령의 불씨운동
주님이 원하시는 인생으로 온전히 바꾸기 위해 온 교우들이 새벽 기도에 사
활을 걸고 있다. 지금까지는 결과에만 집착하도록 하여 복을 받아야 하고, 
성공하는 것에만 목표를 두고 달려왔다. 하지만 2007년 주님이 원하시는 진
정한 부흥을 이루기 위해 우리들은 다시금 
목표를 바꾸었다. 
3. 결과는 주님의 손에
우리들은 결과에 집착할 것이 아니라 과정을 싸워야 한다는 사실을 부각하
여 어떻게 승리의 삶을 섬길 것인가의 원리를 일깨워가고 있다. 그 결과 많
은 성도들이 새벽 기도회에 감동하게 되고 열정으로 동참하여 새벽기도회가 
불이 붙고 있다.
4. 나를 바꾸라
모든 행복과 불행의 원인은 나에게 있다. 늘 우리는 남의 탓에만 비중을 두
었다. 나의 생각과, 나의 언어 습관과, 나의 삶의 태도만 바르게 회복된다
면 인생은 달라진다. 내 눈의 들보는 보지 못한 체, 끊임없이 남의 눈에 들
보만을 찾아 들추려 하는 못된 심보를 바르게 고쳐야 교회와 신앙의 이미지
가 달라진다. 
5. 주님은 준비된 그릇 사용하셔 
많은 성도들이 새벽에 애통하고 있다. 지난날의 자신의 부끄러운 모습들을 
회개하고, 이웃과 성도들과의 관계에서 부끄러웠던 자신들의 행위를 정확하
게 바라보면서 나를 바꾸는 위대한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부정적인 생각, 
부정적인 혀와 신자로서의 이원화된 삶의 태도를 바꾸어가고 있다. 성령님
의 도우심으로 놀라운 변화와 역사가 일어나고 있다. 그리고 다음과 같은 표

를 제시했다.
◎ 사도행전운동!
*사: 사랑의 운동(하나님, 이웃, 형제)- 하나님과 사람을 사랑한다.
*도: 지키기 운동(신앙, 신분, 신법, 신용)- 법을 내가 먼저 지킨다.
*행: 행하기 운동(정의, 공의, 도의, 선의)- 행동을 나부터 분명하게 한다.
*전: 전하기 운동(예수, 십자가, 부활, 재림)- 나부터 전도한다.
우리들은 지금껏 일류 재료를 가지고 삼류 요리를 해 왔다. 이제는 일류 재
료를 가지고 일류 요리를 하기로 한다. 

이제는 삼류로부터 벗어나야

드라마나 영화의 주인공들은 가짜가 진짜처럼 연기하여 사람을 모으고 울리
고 웃기는데, 왜 기독교 신자들은 진짜를 믿고 살면서 가짜처럼 살아가야 하
는가! 이제 우리는 남을 어떻게 하라 말하기 전에 나를 변화시키는 위대한 
부흥을 일구어 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