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윤실, 장로교단 공명선거 서약운동 전개

0
251

 

기윤실, 장로교단 공명선거 서약운동 전개

13명 후보 중 11공명선거 실천응답

 

기독교윤리실천운동(기윤실)이 2014년 장로교 교단총회의 임원선거 출마자들을 대상으로 공명선거 서약운동을 전개한다.

기윤실은 지난 8월 5일 예장합동, 통합, 고신, 기장 등 장로교 4개 교단 임원선거에 출마한 13명을 대상으로 올해 총회 임원 입후보자로서 공명선거 다짐을 요청하는 공문을 팩스 및 등기우편으로 발송했다. 공명선거 요청 공문은 ▲하나님과 성도들 앞에서 부끄럽지 않도록 행동하며 ▲금품을 주거나 받지 않고 ▲타 후보의 선거활동을 존중하여 선의의 경쟁을 펼치며 ▲네거티브 선거를 지양하고 정책선거가 되도록 하고 ▲교단에서 마련한 규칙과 절차를 성실히 지키겠다는 내용이다.

기윤실은 8월 19일까지 회신을 요청한 결과 총 13명의 후보자 중에서 11명이 공명선거를 펼치겠다고 응답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3명의 후보 중 8명이 동참한 것보다 다소 늘어난 것. 기윤실 관계자는 “교계 선거에서 크고 작은 잡음이 끊이지 않는데, 공개적으로 공명선거를 서약하면 그 부담감 때문에라도 선거운동을 더욱 깨끗하게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서약에 동참한 후보들이 실제로 공명선거를 펼치는지 눈 여겨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윤실은 창립 초기부터 ‘깨끗한 총회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작년부터 임원선거 출마자들을 대상으로 ‘공명선거 서약운동’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