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제98회 정기총회 개막

0
6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98회 정기총회 개막

 

 

크기변환_98-3.JPG

 

역사적인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98회 정기총회가 9월 10일 오후 2시 인천광역시 계양구 효성동 소재 강성장로교회당(이철호 목사)에서 개막돼 제98회기를 섬길 총회 임원들을 선출하는 등 회무처리에 들어갔다.

 

전국 21개 노회 총대 260명 중 목사 총대 109 명장로 총대 68명 총 177명의 총대와 언권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드려진 개회예배는 총회장 이철호 목사의 사회로 장로부총회장 전창대 장로의 기도서기 구자신 목사의 성경봉독강성장로교회 찬양대의 찬양이철호 목사의 설교 순으로 진행됐다.

   

이철호 목사는 시대를 분별하고 충성하는 종이 되라’(롬 12:1-2)란 제목의 설교에서 목숨을 건 복음의 열정과 기도의 뜨거움헌신의 시대였던 한국교회가 현재는 풍요로움에 하나님을 잊어버리고 자신이 주인 노릇하고 있다” 지적하고 이로 인해 교회가 쇠퇴하는 시대를 살고 있다며 다시 한 번 교회의 갱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철호 목사는 다시 교회 갱신이 필요한 시대라면서 이를 위해 먼저 금식하며 회개하고 돌아서야 한다”고 강조하고  그리고 다시 하나님만 붙잡고 그 분의 말씀만을 붙잡고 나가야 하며 기도와 구령에 대한 열정이 회복되어야 한다고 밝히고 시대를 분별하고 이 시대 우리를 부르신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한국교회를 갱신하는 일에 산제물로 자신을 드리는 주의 종들이 되기 바란다고 맺었다.

 

이어 이철호 목사의 인도로 성찬식이 진행되었고 증경총회장 임운택 목사의 축도로 개회예배를 마쳤다.

  크기변환_98-2.JPG